편집 : 2022-05-16 05:29 (월)
서울도서관, 인문학 강연
서울도서관, 인문학 강연
  • 한국스포츠통신
  • 승인 2018.11.20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제공

 

□ 서울도서관(관장 이정수)은 11월 29일(목)~12월 20일(목) 매주 목요일, 서울도서관 사서교육장에서 「나, 참 쓸모있는 인간(천년의상상/2018)」의 저자 김연숙 교수와 <대하소설 ‘토지’가 당신에게 건네는 말> 강연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 이번 강연자 김연숙 교수는 경희대학교 후마니타스 칼리지에서 2012~2017년까지 ‘고전 읽기 : 박경리 <토지> 읽기’ 강의를 진행했으며, 토지학회 연구위원으로도 활동 중이다. 또한「나, 참 쓸모있는 인간(천년의상상/2018)」, 「그녀들의 이야기, 신여성(역락/2011)」등의 도서도 집필하였다.

□ <대하소설 ‘토지’가 당신에게 건네는 말> 강연은 총 4회 진행되며, 박경리 작가가 집필한 대하소설 ‘토지’가 한국 고전으로서 가지는 의미와 서사전략을 시작으로 ‘토지’에 등장하는 인물의 삶에 주목하여 그들이 ‘사랑’, ‘욕망’, ‘나라’ 등의 주제에 어떻게 반응하는지, 어떤 생각을 하는지 등을 알아보면서 삶의 의미와 가치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보고자 한다.
○ 11월 29일(목)에는 ‘인간의 땅, 인간의 삶’을 주제로 박경리 작가가 ‘토지’를 창작한 과정과 ‘토지’의 독특한 서사전략에 대해 살펴보면서 한국 고전으로서 ‘토지’가 가지는 의미를 알아보고자 한다.
○ 12월 6일(목)에는 ‘어두운 운명을 비추는 등불 하나’를 주제로 ‘토지’ 속 등장인물들이 자신의 신분과 운명 앞에서 살아가는 모습과 그들이 각자 삶의 의미를 찾아나가는 방식을 살펴 볼 예정이다. 
○ 12월 13일(목)에는 ‘얼마면 충분한가, 욕망과 내 삶의 목적’을 주제로 등장인물들이 소유와 욕망에 대해 어떤 모습을 보여주는지 들어보고 나의 모습을 되짚어보는 강연을 진행하려고 한다. 
○ 12월 20일(목)에는 ‘나라사랑과 세계사랑의 나들목’을 주제로 등장인물이 나라를 사랑하는 모습을 통해 우리는 왜 국가를 사랑해야 하는지를 이야기하고자 한다.

□ 또한, 김연숙 교수와 대하소설 ‘토지’를 읽어가면서 궁금한 점과 강연 내용에 대해 질의하는 시간도 가져 강연자와 참가자가 함께 소통하는 자리가 될 예정이다.

□ <대하소설 ‘토지’가 당신에게 건네는 말> 강연은 11월 20일(화)부터 ‘서울도서관 홈페이지→신청·참여→강좌 신청’에서 신청할 수 있다. 일반시민 누구나 참가비 무료로 참여 가능하며, 강좌별 50명씩 선착순으로 참가자를 모집한다.

□ 강연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도서관 홈페이지(lib.seoul.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문의사항은 서울도서관(02-2133-0243)으로 연락하면 된다.

11/29
19:00~20:40
인간의 땅, 인간의 삶
한국인, 삶과 문학
-<토지>를 쓰고 읽다

12/6
19:00~20:40
어두운 운명을 비추는 등불 하나
인간이라는 굴레 속에서

-<토지> 속의 사랑과 욕망

12/13
19:00~20:40
얼마면 충분한가,
욕망과 내 삶의 목적
아모르 파티(amor fati):
네 운명을 사랑하라

-<토지>와 인간 서사

12/20
19:00~20:40
나라 사랑과
세계 사랑의 나들목
나라 사랑과 세계 사랑의 나들목
-<토지>와 역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