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띠 미착용, 사망자 5년간 1천3백 명,
안전띠 미착용, 사망자 5년간 1천3백 명,
  • 한국스포츠통신=배윤조기자
  • 승인 2019.12.23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띠 미착용 교통사고 분석결과 발표

 

이미지캡쳐
이미지캡쳐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최근 5년간(`14~`18) 안전띠 미착용 교통사고 분석 결과 “최근 5년간(`14~`18) 안전띠 미착용으로 발생한 사망자는 1,284명으로, 안전띠 착용여부가 확인된 교통사고 사망자 3,239명 중 39.6%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공단의 분석 결과에 따르면, 2018년에만 222명이 안전띠 미착용 상태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했으며, 교통사고 사망자의 안전띠 착용률은 최근 5년간 등락을 반복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2018년에 안전띠 미착용으로 인한 사망자 비율이 가장 높은 곳은 부산과 제주로 나타났으며, 그 다음으로는 전북이 높게 나타났다.
 한편, OECD 가입국 등의 교통안전 데이터를 관리하는 국제교통포럼(ITF)의 2019년도 보고서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2018년 뒷좌석 안전띠 착용 의무화를 실시한 후 지난 해 30%에 불과했던 뒷좌석 착용률이 56%로 증가하였지만,
 독일, 호주, 캐나다, 영국 등 교통안전 선진국의 경우에는 뒷 좌석 안전띠 착용률이 93% 이상, 앞 좌석은 98% 이상으로 나타나 대상국가 42개국 중 24위에 머물렀다.
공단 권병윤 이사장은 “전 좌석 안전띠 착용이 의무화 된지 1년이 넘었지만 아직도 안전띠 착용률이 저조하다”고 말하며, “우리나라 교통사고 사망자 감소 목표달성을 위해서는 모든 관련 교통기관의 적극적인 노력과 국민의 참여가 꼭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