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영향으로 전국종별테니스대회 연기,,
코로나 19 영향으로 전국종별테니스대회 연기,,
  • 한국스포츠통신=배기택기자
  • 승인 2020.02.24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TF 제주국제주니어테니스투어대회’는 개막도 미뤄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오는 3월 7일(토)부터 경북 김천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2020년도 전국종별테니스대회(10, 12, 14, 16, 18세부)’의 잠정 연기를 결정했다.

또한, 3월 21일(토)부터 열릴 예정이었던 ‘ITF 제주국제주니어테니스투어대회’는 개막일이 5월 17일(일)로 미뤄졌다.

지난 21일(금)과 22일(토)에 각각 열릴 예정이었던 ‘2020년도 여수오픈테니스대회’, ‘2020년 김천전국초등학교 테니스대회’는 이미 연기됐으며, 총 6개의 생활체육 대회 역시 취소 또는 연기됐다.

4월 18일(토)부터 경북 문경에서 개최 예정인 ‘제6회 대한체육회장기 생활체육 전국테니스대회’는 일정 변경을 검토 중이며, 최종 개최 여부는 3월 초 결정될 예정이다.

KTA는 지속적으로 코로나 19 확산 추이를 살피며 발 빠르게 추가 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