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립미술관, 코로나19 극복 위해 ‘팔 걷었다’
시립미술관, 코로나19 극복 위해 ‘팔 걷었다’
  • 한국스포츠통신=최유경기자
  • 승인 2020.03.27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시립미술관과 이응노미술관 직원들 단체헌혈 참여 -

 

미술관 직원들

 

대전시립미술관과 이응노미술관 직원들이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혈액 수급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팔을 걷었다.

 대전시립미술관과 이응노미술관 직원들은 27일 오전 시립미술관 광장에서 생명나눔 단체 헌혈 행사를 가졌다.

 이날 헌혈은 혈액 보유량이 현저히 줄고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등으로 혈액 수급상황 악화가 우려됨에 따라 대전시립미술관, 이응노미술관 직원들이 함께 소중한 생명을 나누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헌혈은 단체헌혈 참가자 모두가 마스크를 착용하고 체온확인과 손 소독 후 헌혈센터에 입장, 전자문진과 헌혈가능여부를 확인하는 안전절차에 따라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