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전쟁 70주년 기념 특별 음악회 "평화 콘서트"개최
6.25전쟁 70주년 기념 특별 음악회 "평화 콘서트"개최
  • 한국스포츠통신=최유경기자
  • 승인 2020.06.25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7월 8일(목) 오후 7시 30분 콘서트홀
- 소프라노 임세경 바리톤 김주택 바이올린 고소현 열연
소프라노 임세경 바리톤 김주택 바이올린 고소현 지휘자 이병욱

한국전쟁 70주년을 맞는 특별한 해에 참전 용사의 희생과 헌신에 감사하고 오늘의 대한민국을 이루어낸 자긍심과 자부심을 되새기고자 개최되는 이번 6.25전쟁 70주년 기념 특별 음악회 "평화 콘서트" 는 한겨레신문사와 공동으로 주최하며 참전 유공자와 유가족을 비롯해 16개 참전국과 5개 의료지원국 외교 사절 등 관계자 560명이 초청된다.

개선행진곡으로 유명한 오페라 <아이다>의 중요 아리아와 우리 가곡이 1부를 꾸미고 2부에서는 한국전쟁 희생자의 넋을 기리고 참전국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는 연주곡과 합창곡이 울려 퍼진다. 이병욱 지휘자가 지휘봉을 잡고 코리아쿱오케스트라와 호흡을 맞추며, 오페라 본고장 이탈리아를 사로잡고 세계적인 소프라노로 자리매김한 임세경과 팬덤을 몰고 다니는 국내 최고의 바리톤 김주택,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와 핀커스 주커만의 극찬을 받은 영재 '고소현'과 국내 최고의 오페라 합창단으로 손꼽히는 그란데오페라합창단이 함께 무대에 오른다.

코로나19로 굵직한 클래식 음악회가 연이어 취소되는 상황에서 이번 음악회는 음악 애호가와 시민들에게 단비가 되어 줄 전망이다.

특히 한국전쟁을 기념하는 각종 문화행사가 크게 축소된 만큼, 이번 음악회가 어려움을 이겨낸 우리 대한민국의 역량과 잠재력을 재확인시켜주는 뜻깊은 시간이 되어 줄 것이다. 당초 6.25 기념일에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수도권 방역 강화 지침이 연장됨에 따라 7월 8일로 변경되어 개최되는 우여곡절도 있었다.

사회 뮤지컬배우(정영주) - 합창(그란데오페라합창단) - 연주(코리아쿱오케스트라)

유인택 사장은 “희생과 용기로 우리 조국을 지켜내어 오늘이 있게 해준 참전 용사와 평화를 위해 힘써주는 관계자 여러분들에게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기회를 마련하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콘서트의 대미는 6.25전쟁 참전국의 국가를 모아 편곡한 작품이 장식할 예정인데, 한국전쟁을 극복하고 한반도의 평화를 염원하는 메시지가 되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