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광연 국가대표 코치, 대한체육회 체육상 우수상 수상
왕광연 국가대표 코치, 대한체육회 체육상 우수상 수상
  • 배기택 기자
  • 승인 2020.07.09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8일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열린 ‘제66회 대한체육회 체육상’ 시상식에서 태권도 국가대표팀 왕광연 코치가 제24회 맨체스터 세계선수권대회 종합우승 등 선수지도 공로를 인정받아 지도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대한체육회 체육상은 체육발전에 지대한 공헌을 한 체육인을 대상으로 경기, 지도, 심판, 공로 등 총 8개 부문에서 각각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으로 표창한다. 

 한편 김석중 대한태권도협회 심판위원장은 심판부문 장려상을 수상했으며, 이종천 대한태권도협회 도장사업부 부장은 태권도장 활성화 및 저변확대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공로 부문 장려상을 수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