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 예술가들의 무대 "목요풍류" 온라인 공연으로 선보여...
청춘 예술가들의 무대 "목요풍류" 온라인 공연으로 선보여...
  • 한국스포츠통신=최유경기자
  • 승인 2020.07.14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16일(목)~30일(목) 8월 13일(목) 등 총 4회 공연-
-여기가 ‘풍류방’ 이오! 국립국악원 ‘목요풍류’ 온라인으로-

마이크와 스피커를 쓰지 않는 자연 음향의 좌식 극장인 국립국악원 풍류사랑방에서 매주 목요일 선보이는 전통 국악 공연 ‘목요풍류’가 오는 7월 16일(목)부터 30일(목)까지, 그리고 8월 13일(목) 등 총 4회에 걸쳐 온라인 공연으로 선보인다.

올해 초 공모를 통해 ‘목요풍류’ 무대에 오를 연주자를 선정해 당초 7월 2일(목)부터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공연을 연기하고 이번에 온라인 공연으로 선보이게 됐다.

오는 7월과 8월에 걸쳐 무대에 오르는 연주자들은 각종 국악 경연대회 등에서 수상한 연주력이 뛰어난 청년 예술가들로, 이번 무대에서는 정악과 민속악의 기악 연주를 선보일 예정이다.

연주곡도 다채롭다. 악기의 재구성에 의한 색다른 음색을 추구한 ‘영산회상’과 ‘자진한잎’, 1996년도 음반의 연주곡을 재현한 ‘별곡’과 대금산조의 양대 산맥을 이루는 강백천의 대금가락을 전승한 ‘김동진류 대금산조’ 등을 통해 깊이 있는 전통 음악을 예비 명인들의 연주로 선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