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클래식” 공연감상을 위한 꿈의숲아트센터의 예술감상교육"꿈꾸는 예술가 ‘나도 음악가!’"
청소년 “클래식” 공연감상을 위한 꿈의숲아트센터의 예술감상교육"꿈꾸는 예술가 ‘나도 음악가!’"
  • 한국스포츠통신
  • 승인 2020.07.15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여름방학을 맞아 친구들과 함께 클래식을 통해 감수성을 키우는 시간,
- 쉽고 재미있는 감상교육으로 클래식 음악을 새롭게 느끼고 예술에 한 걸음 더 다가가는 시간
- 악기연주, 지휘, 공연장 투어 등 3번의 교육과 1번의 공연 관람을 통한 클래식의 모든 것.

□ ‘클래식’ 공연감상 교육부터 클래식 공연 관람까지!
   꿈의숲아트센터의 예술감상교육 <꿈꾸는 예술가 ‘나도 음악가!’>

  세종문화회관(사장 김성규)은 ‘꿈다락 토요문화학교’의 일환으로 8월 3일(월)부터 8월 13일(목)까지 <꿈꾸는 예술가 “나도 음악가!“>을 진행한다.

 꿈의숲아트센터의 <꿈꾸는 예술가 ‘나도 음악가!’>는 청소년들이 문화예술을 일상에서 스스로 즐기고, 클래식 음악을 새롭게 느낄 수 있도록 공연감상과 연계한 체험 중심의 예술 교육으로 지역 청소년들에게 제공한다.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예술 감상 교육 운영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주관으로 전국의 문예회관을 거점으로 청소년들의 문화예술 소양 및 정서 함양, 감수성 및 소통 능력 제고를 돕는 예술 감상 교육프로그램이다.

  총 3번의 교육과 1번의 공연 관람으로 진행되는 세종문화회관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꿈꾸는 예술가 “나도 음악가!“>는 클래식 장르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직접 무대를 감상하는 시간으로 구성된다. 클래식 연주를 위한 오케스트라 악기 구성, 악기의 특성, 오케스트라에서 지휘자란 무엇인지, 나라별 문화적 특성에 따른 음악특징, 공연장투어를 하며 무대의 뒷모습을 직접 체험해 보며 클래식에 대한 친숙도를 키워나갈 수 있다. 특히, 마지막 공연 관람은 꿈의숲아트센터 협력예술단체인 에티카앙상블의 <세계 음악 여행> 공연을 관람하는 것으로 마무리 한다.

 꿈의숲아트센터의 예술감상교육을 통해 또래 친구들과의 소통 능력을 키우는 한편 관람을 통해 예술작품 감상법, 공연장 관람예절을 체득해 문화예술의 소양을 갖추고 감수성을 키우는 한편 미래의 교양인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참가대상은 초등학교 4학년부터 6학년까지 80명이며 2020년 7월 22일(수) 오후 5시까지 세종문화회관 및 꿈의숲아트센터 홈페이지에서 참가신청서를 다운받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수업비 및 관련비용은 전액 무료로 진행되며 공연은 가족 또는 친구와 함께 관람할 수 있도록 참가자당 2매의 티켓이 제공된다.(문의 : 꿈의숲아트센터 02-2289-5409 www.dfac.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