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우지현, 2020년 정동진독립영화제 개막식,이어 인디포럼 폐막식 사회자로 나서...
배우 우지현, 2020년 정동진독립영화제 개막식,이어 인디포럼 폐막식 사회자로 나서...
  • 한국스포츠통신=최유경기자
  • 승인 2020.07.24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우지현, 올해 두 개 독립영화제 개•폐막식 이끈다…

배우 우지현이 2020년 정동진독립영화제 개막식 및 인디포럼 폐막식의 사회자로 나선다.

우지현 사진제공_퍼스트룩

우지현은 오는 8월 7일 오후 7시 30분 강릉시 정동초교에서 열리는 제22회 정동진독립영화제의 개막식 마이크를 잡아 배우 이상희와 함께 정동진독립영화제의 문을 활짝 연다. 더불어 주연을 맡은 독립 단편영화 ‘뒤로 걷기’(감독 방성준)가 초청작으로 선정된 바, 개막식 사회자로서뿐만 아니라 배우로서도 관객들과 뜻깊은 만남을 가질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높인다.
이어 올해로 24회를 맞는 ‘인디포럼2020’의 폐막식 사회자로까지 선정, ‘겨울밤에’ 장우진 감독과 함께 27일 영화제의 피날레를 장식한다. 인디포럼은 한국에서 가장 오래된 독립영화제이자 국내 유일 비경쟁 독립영화제로, 우지현은 특유의 담백한 진행 실력과 인디포럼에 대한 많은 애정으로 폐막식을 한층 더 빛낼 예정이다.
소속사 눈컴퍼니를 통해 “소중한 작품들과 관객들이 만나는 장에 사회자로 함께하게 되어 무척 기쁘다”고 사회자 위촉 소감의 운을 뗀 우지현은 “이상희 배우님, 장우진 감독님과 함께 나란히 무대에 설 수 있는 기회를 얻어 영광이고, 좋은 호흡을 보여드릴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