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택트 설렘폭발 "중년시그널" 가수 노사연의 주선...지상렬&조수희 소개팅 현장?
아이콘택트 설렘폭발 "중년시그널" 가수 노사연의 주선...지상렬&조수희 소개팅 현장?
  • 한국스포츠통신=최유경기자
  • 승인 2020.09.23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콘택트’ 자체 최고시청률 기록한 ‘만남시그널’ 후속 ‘중년시그널’이 온다!
사진제공 = 채널A 아이콘택트

23일 방송될 채널A ‘아이콘택트’에는 인간 수업 청강생 MC 박준금이 출격한 가운데, 강호동 이상민 하하가 ‘만남시그널’에 이은 ‘중년시그널’의 설레는 소개팅 현장을 지켜본다. ‘만남시그널’은 지난 7월 가수 노사연의 주선으로 싱글 남녀 지상렬&조수희가 한 차례 선보였던 ‘눈맞춤 소개팅’이었으며, 당시 ‘아이콘택트’의 자체 최고 시청률인 2.9%(닐슨코리아, 전국 유료방송 가입 가구 기준)를 기록해 엄청난 화제를 모았다.

‘중년시그널’에 나서는 두 남녀는 인생 여정에서 신기할 정도로 공통점이 많았고, ‘만남시그널’과는 또 다른 중년의 설렘을 리얼하게 보여주며 4MC의 가슴까지 가슴을 두근거리게 했다. 게다가 두 사람의 만남 주선자는 아무도 생각하지 못한 의외의 인물이었다. MC들은 “정말 남다른 인연이다”라며 함께 숨을 죽였다. 마침내 블라인드가 열리자 두 사람은 서로를 알아보고 일단 반가워했다. 그러나 이날의 만남이 ‘소개팅’이라는 사실을 알자 민망함에 ‘아무말 대잔치’가 시작됐다.

5분 동안 아무 말 없이 서로를 바라봐야 하는 눈맞춤의 시간이었지만, 이 두 사람은 “5분 동안 눈맞춤을 해 본 적이 있어요?”, “진짜 부끄럽다”에 이어 “이런 소개팅 해 보셨어요?”라는 질문까지 주고받으며 말을 멈추지 못했다.

마침내 제작진이 중간에 개입해 “대화 시간은 나중에 드릴 테니 눈으로만 대화하는 것을 기본으로 부탁드린다”고 상황을 수습했다. 이에 ‘소개팅남’ 쪽에서 먼저 정색을 하고 ‘소개팅녀’에게 “웃지 마”라고 말해, 남자다운 박력을 보여줬다. 곧이어 분위기는 진지해졌고, 박준금은 “점점 얼굴에서 가식이 없어져 가네”라며 “진심이 드러나고, 사랑하기 좋은 나이다”라며 부러움을 폭발시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