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상, ‘사생활’ 종영소감…“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
김민상, ‘사생활’ 종영소감…“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
  • 한국스포츠통신=김보현기자
  • 승인 2020.11.26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수목드라마 ‘사생활’ 배우 김민상 [사진 = 도레미엔터테인먼트]

(한국스포츠통신=김보현기자) JTBC 수목드라마 ‘사생활’에서 GK 테크놀로지 김상만 실장 역을 맡은 배우 김민상이 ‘사생활’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종영 소감을 전했다.  

마지막 회 방송을 앞둔 오늘(26일) 김민상은 소속사 바를정엔터테인먼트를 통해 “7개월 가까이 촬영하며 한 명 한 명 모두 정들었는데 끝난다고 하니 아쉽다. 언제나 편하고 즐겁게 연기할 수 있도록 좋은 촬영 현장을 만들어주신 남건 감독님, 윤재원 감독님 그리고 최윤만 촬영 감독님 이하 모든 스태프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남다른 소회를 밝혔다.

이어 “‘사생활’을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도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 마지막까지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라며 애정 어린 소감을 전했다. 

김민상은 보육원에서 지내던 이정환(고경표)을 GK 장학생으로 발탁해 혁신비전실에 입사시킬 만큼 애정이 있었지만 자신의 성공과 목표에 해가 되는 존재라면 가차 없이 내칠 수 있는 악한 인물 김상만을 입체적으로 표현, 빌런 계의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갔다.

섬뜩함이 느껴지는 눈빛과 냉혈한 표정까지 김민상의 범접 불가 냉기 카리스마는 시선을 사로잡기에 충분했다. 이처럼 캐릭터에 생동감을 더해 몰입감을 끌어올린 김민상은 속고 속이는 사기 전쟁 속 사건의 중심에서 극을 이끌며 시청자들의 손에 땀을 쥐게 만들었다.

이처럼 ‘사생활’을 통해 인생 캐릭터를 경신한 김민상. 명불허전 믿고 보는 배우임을 다시 한번 입증한 만큼 앞으로 또 어떤 작품으로 대중들을 찾아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