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9회 온 나라 국악 경연대회 대통령상 이승훈씨
제39회 온 나라 국악 경연대회 대통령상 이승훈씨
  • 황병준기자
  • 승인 2019.06.07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통령상 수상자 이승훈 국립국악원제공

 

국립국악원(www.gugak.go.kr)()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 주최하고 KEB하나은행이 후원하는 39회 온 나라 국악 경연대회 대상경연 및 시상식64() 국립국악원 우면당에서 열렸다.

 

시상식에 앞서 펼쳐진 39회 온 나라 국악 경연대회 대상 경연에서 판소리 부문 이승훈(18, 한양대학교)씨가 영예의 대상인 대통령상과 상금 1,000만원을 수상 하였다.

 

이번 온 나라 국악 경연대회 대상 경연에서는 지난 5월 예선, 본선을 거쳐 선발된 10개 부문별 1위 수상자들이 실력을 겨뤘으며, 국악계의 국가무형문화재 보유자, 교수, 작곡가, 연주자 등으로 구성된 20명의 심사위원단이 심사하여 이승훈씨를 대상 수상자로 최종 선정했다.

 

국립국악원 정악단 예술감독인 이 영 심사위원장은 별들의 경쟁이라고 보여 질 만큼 경연자들의 실력이 출중해서 흐뭇했다며 앞으로 자신의 음악을 만들기 위해 정진해 주었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금상 수상자들에게는 해외 문화탐방 기회 및 선진예술 접촉 및 전통예술을 전파할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남자의 경우 부문별 최우수자에게는 병역특례혜택이 제공된다.

 

38회 온 나라 국악 경연대회 대상 수상자인 이승훈 씨는 본선에만 진출하자는 마음으로 열심히 준비했는데 생각지도 못하게 큰 상을 받게 되어 꿈만 같다, 앞으로 더 좋은 소리꾼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피리, 가야금, 대금, 해금, 거문고, 아쟁, 민요, 가곡, 판소리, 작곡 등 10개 부문과 올해 처음으로 시범운영한 타악 부문까지 총 11개 부문으로 시행되고 있는 온 나라 국악 경연대회는 우수 전통 예술인 발굴을 위해 국립국악원이 1980년부터 개최하여 올해 39회를 맞이하였으며,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 권위의 국악 경연대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2019년 온 나라 국악 경연대회의 부문별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 39회 온 나라 국악 경연대회

구분

부문

대상

최우수상

금상

은상

동상

작곡

작곡

 

 

김보미

(한예종 3)

김주리

(한양대 석사 졸)

이찬우(서울대 2)

관악

피리

 

손새하

(한예종 2)

-

김민경

(한예종 석사수료)

이준섭(한예종 1)

대금

 

 

고수연

(한예종 1)

박수빈(서울대 2)

강인수(한양대 3)

해금

 

 

이예희

(한예종 3)

문빈(한예종 4)

정영은

(이화여대 석사수료)

현악

가야금

 

 

박정은

(서울대 4)

최여천(한양대 졸)

김정민(서울대 3)

거문고

 

 

박진희

(서울대 3)

김수민(한예종 2)

김민주(서울대 졸)

아쟁

 

 

이혜리

(한양대 4)

윤겸(한예종 2)

김소연(한예종 4)

성악

정가

 

 

조의선

(한예종 석사 2)

이유림(서울대 4)

최여완(서울대 3)

민요

가야금병창

 

 

김유리

(중앙대 석사수료)

김민지(중앙대 2)

최현미

(중앙대 석사 졸)

판소리

이승훈

(한양대 1)

 

-

조수황(서울대 4)

박정수(한양대 2)

타악

타악

 

 

김준수

(한예종 4)

조혜령

(국립전통예술고 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