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조선 토일드라마 '복수해라' 정의제 종영 소감
TV 조선 토일드라마 '복수해라' 정의제 종영 소감
  • 최유경 기자
  • 승인 2021.01.18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드라마와 함께 한 모든 순간이 값지고 아름다웠던 시간, 계속 발전하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할 것”

⦁ ‘복수해라’ 정의제, 김사랑-윤소이와 완벽한 팀케미로 훈훈매력!

TV조선 토일드라마 ‘복수해라’에서 김사랑(강해라 역)과 윤소이(구은혜 역)와 함께 완벽한 팀케미를 선보였던 배우 정의제가 종영 소감을 전했다.

 

 

‘복수해라’ 정의제 종영 소감 (사진 BLOSSOM)

 

정의제는 “처음 대본을 읽고, 기대와 설렘으로 열심히 준비했던 게 얼마 전인 것 같은데 벌써 끝이 났네요. ‘복수해라’와 함께했던 매 순간이 값지고 아름다웠습니다. 항상 따뜻하게 대해주셨던 작가님, 감독님들, 스태프분들 그리고 함께 노력했던 훌륭한 배우분들까지! 이 모든 분과 함께할 수 있어 영광이었습니다. ‘복수해라’를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셨던 시청자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며 “‘현성’이를 연기하면서 많은 것을 느끼고, 배우고, 마음에 담은 소중한 기억들은 평생 잊지 못할 것 같습니다. 이를 발판 삼아 더 성장하고 계속해서 발전하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며 진심 어린 소감을 전했다.

극 중 정의제는 전직 아이돌 출신 리포터 ‘김현성’역으로 김사랑의 거짓 스캔들 주인공으로 등장해 강렬한 임팩트를 보여주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이후 김사랑과 윤소이와 연합해 ‘복수소’의 팀원이 되어 김사랑을 전폭적으로 도와주게 되고, 윤소이와는 티격태격 장난스러운 케미로 극의 재미를 더하기도. 겉으로는 툴툴거리지만 속으로는 ‘복수소’ 팀원들을 위하는 훈훈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며 주목을 받았다.

TV 조선 토일드라마 ‘복수해라’는 1월 17일, 16회를 끝으로 종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