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6-20 21:07 (목)
[현장취재] '빅뱅' 문동주 vs 신헌민 선발 맞대결 … 한화 정민철 단장, 군산 기습 방문
[현장취재] '빅뱅' 문동주 vs 신헌민 선발 맞대결 … 한화 정민철 단장, 군산 기습 방문
  • 전상일 기자
  • 승인 2021.05.23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통신 = 군산, 전상일 기자) 또 한 번의 빅뱅이 군산야구장에서 펼쳐진다. 
5월 23일 오후 2시 30분부터 광주진흥고와 광주동성고 경기가 펼쳐지기 때문이다. 이들의 대결이 관심이 있는 것은 전라권 우승 여부에 더해 기아, 한화 등 여러 구단의 1차지명 유력 후보 문동주와 김도영(이상 3학년)의 소속팀이기 때문이다. 

 

경기장 입장 중인 양팀 선수들

 

이날 경기에서 광주진흥고는 문동주를 전격 선발로 내세웠다. 진흥고 오철희 감독은 “상황에 따라 몇 개를 던지게 할지 고민해보겠다.”라며 그의 투구 이닝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김도영 역시 평소에 마찬가지로 유격수 겸 1번 타자로 선발 출장했다. 광주동성고는 신헌민을 선발 등판시켰다. 

한편, 이날 경기장에는 정민철 한화 이글스 단장이 기습 방문해서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정 단장이 한화경기가 있는 일요일에 대전이 아닌 고교 야구 주말리그 현장에 모습을 드러냈다는 것은 큰 의미가 있다. 문동주-김도영에게 관심이 있다는 것을 직접 보여주는 대목이기 때문이다.

김도영과 문동주는 올 시즌 함평 연습 경기에서 한 번 맞대결을 펼친 바 있다. 당시 문동주는 최고 154km/h의 스피드를 앞세워 김도영을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전상일 기자(nintend99@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