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01-27 22:48 (목)
류승룡 주연 영화 ‘장르만 로맨스’ 최희진 깜짝 등장…새로운 변신을 예고..
류승룡 주연 영화 ‘장르만 로맨스’ 최희진 깜짝 등장…새로운 변신을 예고..
  • 한국스포츠통신=배기택기자
  • 승인 2021.11.01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장르만 로맨스’ 메인 예고편+추가 스틸 공개…최희진 존재감 눈길
사진출처-NEW

배우 최희진이 오는 11월 17일 극장 개봉하는 영화 ‘장르만 로맨스’에서 새로운 변신을 예고했다. 

‘장르만 로맨스’는 평범하지 않은 로맨스로 얽힌 이들과 만나 일도 인생도 꼬여가는 베스트셀러 작가의 버라이어티한 사생활을 그린 영화다. 베스트셀러 작가 ‘현’(류승룡 분)은 전 부인과 절친, 아들에 제자까지 꼬여버린 관계 속에 놓이게 된 인물. 환장하는 케미와 티키타카로 11월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앞서 공개된 메인 예고편에는 “김현 선생님, 제발 세상이 어떻게 돌아가는지도 좀 보고 그래”라는 내레이션을 시작으로 7년째 슬럼프에 빠진 베스트셀러 작가 현으로 분한 류승룡이 바닷가에서 한가로이 앉아 있는 장면으로 시작부터 웃음을 선사한다. 

이어 “문애리 작가님”이라는 부름과 함께 배우 최희진이 등장해 눈길을 끈다. 숏컷과 짙은 레드립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강렬한 카리스마를 뿜어내고 있는 최희진의 모습이 시선을 끈다. 추가로 공개된 스틸에서 고깃집에 마주 앉은 류승룡, 최희진 두 사람의 모습이 스토리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뚜렷한 개성과 뜨거운 열정으로 긴 시간 진정성 넘치는 연기를 펼쳐온 최희진은 제3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연기상을 시작으로 다수의 영화제에서 수상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아온 배우다. 특히 최근 영화 ‘굿마더’, ‘시민덕희’, ‘강철비2’, ‘82년생 김지영’까지 쉴 틈 없는 열일 행보를 이어오고 있는 최희진. 묵직한 내공과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바탕으로 ‘장르만 로맨스’에서도 맹활약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