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12-06 19:33 (화)
홍대 앞 예술가의 생태계를 논의하는 자리 열어
홍대 앞 예술가의 생태계를 논의하는 자리 열어
  • 한국스포츠통신
  • 승인 2021.11.16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교예술실험센터, 홍대 앞 문화예술 생태계를 위한 온라인 토크쇼•포럼 열어
▶ 17일(수) 온라인, 인디뮤지션의 지속가능한 활동에 대한 토크쇼
▶ 인디뮤지션, 기획자 등 누구나 서울문화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 통해 참여 가능
▶ 29일(월) 서교예술실험센터, 홍대 앞 예술생태계를 논의하는 지역 네트워크 포럼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이창기) 서교예술실험센터는 홍대 앞의 문화예술 생태계를 위한 다양한 논의를 위해 인디음악 온라인 토크쇼 <이래도 ‘인디’하고 싶어?>(17일)와 지역 네트워크 포럼 <서교, 오늘>(29일)을 개최한다.

오는 17일(수) 오후 7시, 서울문화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진행되는 인디음악 온라인 토크쇼 <이래도 ‘인디’하고 싶어?>는 음원 기획/제작, 홍보, 공연/페스티벌 참여 등 인디뮤지션의 활동 전반에 걸친 현실적인 이야기를 전달한다. 홍대 인디음악 생태계 활성화 사업 「서울라이브」의 일환으로 열리는 토크쇼는 인디 씬 현장 전문가로 구성된 ‘서울라이브 추진단’과 함께 기획했다. 인디뮤지션, 기획자 등 음원 기획·제작, 홍보, 비즈니스 역량 등 다방면의 창작 활동과 관련해 동기부여가 필요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토크쇼는 총 2부로 구성됐다. 현재 인디음악 씬에서 D.I.Y 뮤지션 활동을 주제로 대화를 나눠보는 ‘대신 물어봐드립니다.’(1부)와 뮤지션들의 실제 고민과 사연을 받아 진행하는 ‘고여 있는’ 상담소(2부) 등으로 총 120분간 진행한다. 인디밴드 ‘후하’의 성진영이 진행하며, ▲김윤하(대중음악평론가) ▲맹선호(매직스트로베리(주)) ▲이수정((사)피스트레인 기획국장) ▲윤병주(뮤지션) ▲정문식(홍우주 사회적협동조합)가 패널로 출연한다.

오는 29일(월) 오후 2시에 서교예술실험센터 1층 예술다방에서 열리는 지역 네트워크 포럼 <서교, 오늘>은 코로나 이후 홍대 앞 예술생태계를 점검함으로써 서교예술실험센터의 지역적 의미를 고민한다. 포럼은 서교예술실험센터가 홍대 앞 예술 생태계에 기여하는 바를 돌아보고 공공문화공간으로서 지역 문화예술 생태계 안에서 어떠한 역할을 수행할 수 있을지를 논의한다. 예술가, 활동가, 행정가, 문화예술기관 종사자 등 다양한 주체들의 발제와 토론으로 120분간 진행된다.

홍대 앞에서 활동하는 예술가, 거버넌스 관계자, 문화공간 운영자 등 관심이 있는 누구나 11월 26일(금)까지 온라인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www.sfac.or.kr) 또는 서교예술실험센터 공식 인스타그램(@seogyo.center), 서울라이브 공식 인스타그램(@seoullive__)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2-333-024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