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01-27 22:48 (목)
2021시즌 피날레, KLPGA 대상 시상식 열려...드레스, 한복, 수트 등 선수들의 색다른 모습 기대!
2021시즌 피날레, KLPGA 대상 시상식 열려...드레스, 한복, 수트 등 선수들의 색다른 모습 기대!
  • 한국스포츠통신=배윤조 기자
  • 승인 2021.11.25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역대 최초로 온라인 화상 참가를 통해 골프 팬과 함께하는 대상 시상식 진행
- 박민지 3관왕(대상, 상금왕, 다승왕), 장하나 최저타수상, 송가은 신인상 수상
- ‘KLPGA 위너스클럽’, ‘K-10클럽’ 가입자, 인기상 등 다양한 시상 예정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이하 KLPGA)가 오는 30일(화),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2021시즌을 화려하게 마무리하는 ‘2021 KLPGA 대상 시상식’을 개최한다.

1999년부터 개최되어 온 ‘KLPGA 대상 시상식’은 매년 한국여자프로골프를 화려하게 수놓은 선수와 관계자들이 함께 하는 행사다. ‘2021 KLPGA 대상 시상식’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역시 안전을 위해 2021시즌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들과 협회 임원 등 최소 인원만 참석하는 소규모 행사로 진행되지만, 올해는 ‘KLPGA 대상 시상식’ 역대 최초로 골프 팬 200명을 화상 참가자로 초청하는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시상식으로 열리며 팬과 함께 소통할 예정이다.

‘2021 KLPGA 대상 시상식’에 참석하는 선수들을 보면 면면이 화려하다. 2021시즌 KLPGA 투어에서 6승을 달성하고 단일 시즌 누적 상금 기록을 경신하며 대상과 상금왕, 다승왕을 차지한 박민지(23,NH투자증권)를 비롯해 생애 첫 최저타수상을 수상할 장하나(29,비씨카드)와 올 시즌 유일한 루키 우승자로 신인상까지 손에 거머쥔 송가은(21,MG새마을금고) 등 올 시즌 주요 선수들 모두 대상 시상식에 참석한다.

또한, 정규투어에서 생애 첫 승을 거둔 선수들이 가입할 수 있는 ‘KLPGA 위너스클럽’과 현재 KLPGA 정규투어에서 활동하는 선수 중, 10년 이상 연속으로 KLPGA 정규투어에서 활동한 선수만 가입할 수 있는 ‘K-10 클럽’ 등 다양한 시상도 이뤄진다.

선수들이 가장 받고 싶어하는 시상 항목으로 발돋움하고 있는 ‘KLPGA 인기상’의 주인공도 발표된다. 지난 16일(화)부터 시작한 ‘KLPGA 인기상’ 투표 열기가 뜨거운 가운데, 현재(25일 10시) 기준으로 강력한 팬덤을 보유한 임희정(21,한국토지신탁/7,388표)이 동갑내기 친구이자 라이벌인 박현경(21,한국토지신탁/5,396표)을 1,992표 차이로 앞서고 있다. 100% 골프팬 투표로 이뤄지는 인기상 투표는 오는 28일(일)까지다.

‘2021 KLPGA 대상 시상식’에는 볼거리도 풍부할 것으로 보인다. 가장 먼저, 선수들의 시상식 룩(LOOK)에 이목이 집중된다. ‘KLPGA 대상 시상식’에서 선수들의 패션은 매년 화제를 불러 일으킨 바 있다. 골프 웨어가 아닌 드레스나 한복, 수트를 입은 선수들의 모습이 어떨지 벌써부터 골프 팬들의 많은 기대가 모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