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현대미술관, MMCA 라이브 X 권진아...전시 연계, 가수 ‘권진아’ 온라인 공연
국립현대미술관, MMCA 라이브 X 권진아...전시 연계, 가수 ‘권진아’ 온라인 공연
  • 한국스포츠통신=서재호 기자
  • 승인 2022.11.15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덕수궁관에서 권진아의 대표 발라드 4곡 라이브 및 인터뷰 진행

- 11월 18일(금) 오후 4시, 국립현대미술관 유튜브 중계

국립현대미술관은 온라인 공연 <MMCA 라이브 X 권진아>를 11월 18일 오후 4시에 국립현대미술관 유튜브 채널에서 공개한다.

<MMCA 라이브>는 2020년 코로나19 확산세로 미술관 방문이 어려운 국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넓히고자 마련한 전시 연계 온라인 공연 프로그램으로 매년 진행한다. 이번 MMCA 라이브는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에서 진행중인 전시와 연계하여 MBC ‘놀면뭐하니’ 등에서 활약, 청아한 음색과 호소력 짙은 가창력으로 호평을 받은 여성 가수 권진아가 출연한다.

<MMCA 라이브 X 권진아>는 조각가 문신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전 《문신(文信): 우주를 향하여》와 연계하여 덕수궁관 실내외 다양한 전시 공간에서 지난 10월 발매된 권진아의 신곡 ‘진심이었던 사람만 바보가 돼’를 비롯한 대표곡 4곡을 선보인다. 가을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덕수궁관의 외부 공간과 전시장내에서 촬영한 감각적인 영상미가 권진아의 발라드곡과 어울려져 전시와 음악을 색다르게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선사할 예정이다.

영상의 도입부는 문신 작가의 예술의 시작인 회화를 다룬 1부 <파노라마 속으로> 전시장에서 권진아의 인터뷰로 채워진다. 전시장에서 라이브를 선보이는 것이 처음인 권진아는 “아름다운 예술작품들과 만나 감성적으로 더 몰입하여 라이브에 참여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 면서 “잠시 일상의 분주함을 내려놓고 전시와 음악을 감상하며 지친 마음을 환기하는 기회를 갖길 바란다”고 참여 소감을 전했다.

공연은 독창적이고 환상적인 추상 나무 조각이 돋보이는 2부 <형태의 삶: 생명의 리듬>, 브론즈 조각을 선보이는 3부 <생각하는 손: 장인정신> 전시장에서 펼쳐진다. 권진아의 대표 발라드 곡 ‘운이 좋았지’와 ‘뭔가 잘못됐어’, ‘진심이었던 사람만 바보가 돼’, ‘우리의 방식’ 등이 권진아의 감성 짙은 목소리에 실려 전시장에 울려 퍼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