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3-02 01:56 (토)
한국프로탁구리그 8번째 남자 탁구팀...한국거래소 프로탁구단 힘찬 출발 알려..
한국프로탁구리그 8번째 남자 탁구팀...한국거래소 프로탁구단 힘찬 출발 알려..
  • 한국스포츠통신=배윤조 기자
  • 승인 2022.11.23 2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2. 「2023 한국프로탁구 리그」개막, 12.5. 한국마사회와 첫 경기

부산시,는 오늘(23일)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 부산 연고 한국거래소 프로탁구단 창단식에 참석하여 한국프로탁구리그 남자 코리아리그(1부 리그)의 8번째 팀으로 합류하는 유남규호의 힘찬 출발을 축하했다고 밝혔다.

지난 7월 부산시와 한국거래소 간 프로탁구단 창단 업무협약을 맺은 이후 부산 이전 공공기관 최초로 부산을 연고로 하는 한국거래소 프로탁구단 창단식을 개최하게 되었으며 부산시 행정부시장, 지역 국회의원, 시민단체 및 탁구 원로 등 주요 인사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단 브리핑과 선수단 소개, 엠블럼 및 유니폼을 공개하는 등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한국거래소 프로탁구단은 유남규 초대 감독을 비롯하여 윤상준 코치, 홍석표 트레이너와 함께 국가대표로 안재현 선수와 황민하 선수를 영입했으며, 부산 영도구청을 실업탁구대회 우승으로 이끈 서중원 선수, 그리고 전국체전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딴 고교 유망주 길민석 선수 등 다양한 선수로 구성돼, 이번 한국프로탁구리그에서 복병으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탁구천재 안재현 선수는 항저우 아시안게임과 2024년 파리 올림픽에서 메달을 딸 가능성이 많은 선수로 거론되고 있다.

손병두 한국거래소 이사장은 “설렘과 기대 속에 희망찬 첫걸음을 떼는 오늘 한국 탁구의 산실인 부산에서 유남규 감독을 초대 감독으로 하는 탁구단을 창단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전폭적인 지원을 통해 유남규 감독 못지않은 스타 선수를 배출시키고 수준 높은 경기력으로 「볼 맛 나는」 프로탁구 리그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으며, “거래소와 함께 하는 유남규배 탁구대회, 찾아가는 KRX탁구단 프로그램, 취약계층 체육복지 지원 활동 등을 펼쳐 시민 여러분께 더 가까이 다가갈 것이며 다가오는 2024년 세계탁구선수권대회와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겠다”고 창단 포부를 밝혔다.

이병진 부산시 행정부시장은 “한국거래소의 프로탁구팀 창단은 부산의 많은 탁구 팬들에게 수준 높은 경기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인재 육성과 생활체육 활성화에 크게 공헌하는 계기가 될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최초로 부산에서 열리는 2024년 세계탁구선수권대회의 성공적 개최와 시민의 염원이 담긴 2030년 부산 World EXPO 유치에도 많은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히며 “부산을 금융중심지로 육성하고 스포츠를 통한 지역사회 공헌에 아낌없는 노력을 기울여 주신 한국거래소에 감사하며 아낌없는 지원을 약속하겠다”고 전했다.

이날 미디어 인터뷰에서 유남규 초대 감독은 “선수 시절 경험과 감독으로서 지도역량을 최대한 발휘하여 팬들께 감동을 드리는 탁구를 하겠으며, 본인의 고향인 부산에서 탁구계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부산 지역사회에 선수시절 받은 사랑을 돌려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하며 “더 나아가 엘리트 및 생활 탁구인들과 한마음이 되어 2024년 부산 세계탁구선수권와 파리 올림픽에서 한국거래소 탁구단 선수가 메달을 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