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2-26 23:16 (월)
블랙 코미디 연극 "아트"의 가장 완벽한 귀환 ... 이순재, 노주현, 백일섭 꽃할배들이 대구를 찾아온다
블랙 코미디 연극 "아트"의 가장 완벽한 귀환 ... 이순재, 노주현, 백일섭 꽃할배들이 대구를 찾아온다
  • 한국스포츠통신=배윤조 기자
  • 승인 2023.04.02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프랑스 극작가 야스미나 레자(Yasmina Resa)의 대표작
연극 아트_[노주현-이순재-백일섭] (제공_㈜더블케이엔터테인먼트-㈜나인스토리)

대구문화예술회관은 관록 있는 ‘꽃할배’와 신예배우 ‘꽃청년’들이 연기하는 블랙코미디 연극 ‘아트’가 4월 8일과 9일 이틀간 오후 2시, 5시 30분(총4회)에 대구문화예술회관 팔공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아트’는 프랑스 극작가 야스미나 레자(Yasmina Resa)의 대표작으로 오랜 시간 이어진 세 남자의 우정이 허영과 오만에 의해 얼마나 쉽게 깨지고 극단으로 치닫게 되는지를 일상의 대화를 통해 보여주는 블랙 코미디 작품이다. 인간의 이기심부터 질투, 소심한 내면까지 거침없이 드러내고 있다.

이 작품은 탄탄한 구성과 통렬한 대사, 사실적 캐릭터가 압권인 작품으로 현재까지 15개 언어로 번역돼 35개국에서 공연 되었다. 또한 몰리에르 어워드, 로렌스 올리비에 어워드, 이브닝 스탠다드 어워드 등 세계 주요 연극상을 거머쥐며 세계가 인정하고 사랑하는 연극임을 증명했다.

연극 <아트>의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가고 있는 이순재, 백일섭, 노주현의 시니어 페어는 반세기가 훌쩍 넘는 연기 경력과 연륜의 내공으로, 탄탄한 구성과 통렬한 대사가 일품인 작품의 클래식한 매력을 관객들로 하여금 온전히 느낄 수 있게 한다. 공연계에서 원로 배우들의 힘을 보여주며 맹활약 중인 이 페어의 공연은 관객뿐 아니라 후배 배우들에게도 감동과 귀감을 주는 공연으로도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대구문화예술회관은 지난 2월 대구문화예술회관 기획공연 라인업을 통해 민간단체와 협업을 통해 우수 공연을 유치하고 더불어 공공기관과 민간단체가 함께 상생하여 지역 문화계에 활기를 불어 넣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