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4-22 15:25 (월)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10년 축제 개최...도심 속 미술관 서울관 10년 국민과 함께 즐겨요!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10년 축제 개최...도심 속 미술관 서울관 10년 국민과 함께 즐겨요!
  • 한국스포츠통신=배윤조기자
  • 승인 2023.05.22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관 개관 10년 맞이 플로깅, 영화, 장터, 공연 등 국민 참여 문화행사 개최

국립현대미술관은 서울관의 개관 10년을 맞이하여 ‘탄소중립·친환경·공감예술’을 주제로 국민과 함께하는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lO축제(MMCA Seoul lOth Festival) 한마당을 마련한다. 

2013년 11월 개관한 서울관은 도심 속 미술관이자 국립현대미술관의 동시대미술 대표관으로 자리매김하였다. 현대미술 전시와 국제심포지엄 학술행사, 교육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개최 운영하고 있으며 그동안 서울관을 다녀간 방문객은 누적 1,000만 명에 달한다. 국립현대미술관은 지난 10년 국민들에게 받은 사랑을 함께 나누고 다가올 새로운 10년을 준비하며 지속가능한 미래 만들기에 동참하는 의미에서 올해 미술관 내·외부 곳곳에서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국민 참여형 문화행사를 마련하였다. 5월 ‘플로깅+야외영화’ 행사를 시작으로, 9월에는 친환경 ‘미술관 장터’를, 11월에는 이틀간 융복합 공연, 각계 전문가 대담, 참여 이벤트 등으로 구성된 ‘피날레 한마당’이 펼쳐진다.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5월 31일(수) 낮에는 참여자들과 서울관 일대를 거닐며 도심 속 환경을 생각하고 실천하는 ‘플로깅’, 미술관마당에서 펼쳐지는 ‘안(安)진지한 영화토크’, 이어서 아름다운 영상미로 초여름 밤 미술관마당을 물들일 ‘야외영화’ 상영이 진행된다.  


미술관의 낮, 저탄소 도심 산책 ‘플로깅’은 오후 3시부터 서울관 주변을 걸으며 쓰레기를 줍는 프로그램이다. 서울관에서 출발, 청와대, 경복궁, 광화문, 서촌, 북촌, 삼청동 일대를 함께 걸으며 쓰레기를 줍고 미술관으로 돌아오는 행사로 총 4개의 코스로 운영된다. 참여자들은 우리가 함께 사는 사회와 환경을 생각하면서 탄소중립을 실천하는 한편 도심 속을 걸으며 주변 풍경과 역사를 직접 느끼고 거리 정화에 동참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갖게 될 것이다. 참여자 전원에게 당일 사용토록 특별 제작된 ‘플로깅 키트’(쓰레기 집게, 장갑, 친환경 봉투)가 제공된다.


알고 보면 더 재미있는 영화 이야기, ‘안(安)진지한 영화토크’는 당일 영화 상영에 앞서 관객의 흥미를 더해주는 프로그램이다.  <벨 에포크 시대 미술과 사회>를 주제로 영화 유튜브 <무비건조> 출연진들과 함께하는 편안하고 즐거운 수다가 진행된다. 김도훈(작가, 영화평론가), 주성철(영화평론가), 이화정(영화 저널리스트)이 함께하며, 피카소, 로댕, 모네, 드뷔시, 르누아르, 퀴리부인 등 19세기를 빛낸 당대의 예술가, 문학가, 철학자 등 100여 명의 다양한 인물들과 당시 시대배경을 소재로 50분간 토크를 이어간다. 


저녁에는 미술관의 밤, 마당에서 즐기는 ‘파리의 딜릴리’(Dilili in Paris, 2019) 야외영화가 상영된다. ‘풍요로운 시절’을 뜻하는 벨 에포크(Belle Époque) 시대 파리의 예술과 시대상을 아름다운 영상미로 구현한 애니메이션 영화이다. 영화는 다양한 문화, 인권을 주제를 담은 프랑스 애니메이션 거장 미셸 오슬로(Michel Ocelot) 감독의 작품으로 제 44회 세자르영화제 최우수 애니메이션상 수상작이다. 19세기 문화 예술 번영기 파리의 화려함 뒤 여성 인권 문제 등을 이야기의 한축으로 다뤄 편견과 차별로 얼룩진 시대의 양면성을 동시에 담아낸다. 풍요를 갈망하는 현대를 살고 있는 우리에게 내밀하게 세상을 조명하는 예술의 가치와 의미를 반추하는 시간을 선사할 것이다. 

국립현대미술관은 2017년부터 문화행사 참가비용을 세계 최대 아동 후원 NGO 월드비전과 협력하여 참가자의 이름으로 기부하는 예술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