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C ,브레이크댄싱 2024년 파리올림픽 종목으로 잠정 승인.
IOC ,브레이크댄싱 2024년 파리올림픽 종목으로 잠정 승인.
  • 한국스포츠통신=구도경기자
  • 승인 2019.06.26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리올림픽조직위원회 트위터 캡쳐
파리올림픽조직위원회 트위터 캡쳐

 

우리의 꿈! 아마추어스포츠신문

(한국스포츠통신=구도경기자)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26일(한국시간) 스위스 로잔의 스위스테크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134차 총회에서 브레이크댄싱, 스포츠클라이밍, 스케이트보드, 서핑 등 4개 종목을 만장일치로 2024년 파리올림픽 종목으로 잠정 승인했다.

파리올림픽조직위원회는 지난 2월 2020년 도쿄올림픽 정식 종목인 야구·소프트볼, 가라테를 제외하고 브레이크댄싱, 스포츠클라이밍, 스케이트보드, 서핑 등 4개 종목을 새 정식 종목으로 IOC에 제안하겠다는 뜻을 발표했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파리조직위가 제안한 4개 신규 종목은 모두 올림픽 아젠다 2020과 부합한다"며 "4개 종목은 성(性) 균형을 이루는 데 공헌하고 젊은 세대와의 교감할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올림픽조직위원회가 국제올림픽위원회(IOC)에 제안하면, 2020년 12월 채택이 최종 결정된다.


브레이크댄스가 정식 종목이 되면 올림픽 사상 처음이다.한국은 유스올림픽 대표출신들인 비보이 이규진(19), 장수현(19), 류호준(18)과 비걸 김민서(17), 김예리(19) 등 유망주들이있고 전통적으로 비보잉부문은  세계대회에서도 우승을 비롯한 좋은 결과를 내고있어 메달도 기대할수있다.


또한 이미 아시안게임 시범 종목에 채택된바있는 e스포츠도 2024년 프랑스올림픽 채택될 가능성도 남아 있어 만일, 이 두종목이 함께 올림픽까지 진출하게 된다면  e스포츠 종주국인 우리나라는 양궁이나 쇼트트랙처럼 올림픽 메달밭이될 가능성과  기대가 급상승할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