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5-16 23:23 (목)
SK슈가글라이더즈,광주도시공사 꺾고 H리그 초대 정규리그 1위 확정!!
SK슈가글라이더즈,광주도시공사 꺾고 H리그 초대 정규리그 1위 확정!!
  • 한국스포츠통신=서재호기자
  • 승인 2024.04.04 0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K슈가글라이더즈 강경민 6골, 8어시시트로 팀승리 견인하며 매치 MVP에 선정
- 유소정 5골, 이민지 골키퍼 13 세이브로 공수 이끌어

SK슈가글라이더즈가 광주도시공사를 꺾고 H리그 초대 정규리그 1위를 차지했다.

SK슈가글라이더즈는 3일 광주광역시 열린 신한 SOL페이 23-24 핸드볼 H리그 여자부 3라운드 5차전에서 광주도시공사를 26-17로 승리했다.

4연승에, 11경기 연속 무패 행진을 이어온 SK슈가글라이더즈는 16승 2무 1패, 승점 34점으로 1위를 질주하며, 2019년 정규리그 1위 이후 4년 만에 정상에 올라 남은 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1위를 확정했다. 

패한 광주도시공사는 6승 1무 12패로 승점 추가에 실패하면서 13점으로 6위에 머물렀다. 

전반 초반은 광주도시공사가 수비에서 적극적으로 막아내면서 1골씩 주고받는 공방전이 이뤄졌다. 광주도시공사는 좋은 공격으로 SK슈가글라이더즈의 수비를 뚫고도 이민지 골키퍼에 막히면서 따라가는 경기를 할 수밖에 없었다.

SK슈가글라이더즈가 이민지 골키퍼의 선방을 빠른 속공으로 풀어가면서 근소하게 앞섰다. 빠른 공격을 하다 보니 서로 실책도 주고받으며 박빙의 승부가 이어졌다. 광주도시공사도 박조은 골키퍼의 선방이 나오고 김금순의 골이 터지면서 10-10 동점을 만들었다. 결국 SK슈가글라이더즈가 12-11로 앞서며 전반을 마쳤다.

후반 초반에 광주도시공사의 실책과 이민지 골키퍼의 세이브가 나오면서 SK슈가글라이더즈가 4골을 연달아 넣어 18-12로 달아났다. 

후반 들어 광주도시공사가 공격에서 매끄럽게 마무리하지 못하면서 격차가 벌어졌다. 반면, SK슈가글라이더즈는 기회만 있으면 빠른 속공으로 골을 넣으며 달아났다. 

SK슈가글라이더즈가 24-15로 앞서가면서 주전을 빼고 벤치 멤버를 고르게 기용하면서 26-17로 마무리했다.

SK슈가글라이더즈는 강경민이 6골, 유소정이 5골을 넣으며 공격을 이끌었고, 이민지 골키퍼가 13개의 세이브를 기록했다. 6골에 8개의 어시스트를 기록한 SK슈가글라이더즈 강경민이 이 경기 MVP에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