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6-20 21:07 (목)
[KLPGA 2024 SBS골프 점프투어 with 이지스카이 CC 6차전] 김민경D, 생애 첫 우승!
[KLPGA 2024 SBS골프 점프투어 with 이지스카이 CC 6차전] 김민경D, 생애 첫 우승!
  • 한국스포츠통신=서재호기자
  • 승인 2024.05.28 2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단독 2위 권나현(18) 최종합계 7언더파 137타(73-64)

대구 이지스카이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LPGA 2024 SBS골프 점프투어 with 이지스카이CC 6차전’서 김민경D(18)는 최종라운드 보기 1개와 버디 4개를 기록 최종합계 9언더파 135타(66-69)로 생애 첫 우승을 차지했다.

올해 3월 KLPGA 준회원으로 입회한 김민경D는 “지난 5차전에서 아깝게 2위로 마무리했는데, 이번에 우승을 할 수 있어서 기쁘다.”면서 “남은 경기에서도 더 좋은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우승 소감을 전했다.

우승 원동력을 묻는 질문에 김민경D는 “처음 클럽하우스에 들어왔을 때 우승 자켓을 본 순간 ‘저건 가져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이걸 입으려고 노력했던 게 우승까지 이어졌던 거 같다.”고 설명했다.

오늘 전반적인 경기에 대해 김민경D는 “사실 오늘 컨디션이 안 좋았다. 그래도 끝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고 이어 나가서 좋은 결과를 낼 수 있었다.”면서 “14번 홀에서 위기가 있었지만 파로 잘 마무리했던 게 좋은 경기 흐름으로 이어진 것 같다.”며 승부처 홀에 대한 소감을 말했다.

1라운드 18번 홀에서 이글을 기록하며 6언더파 66타 단독 선두로 마무리했던 김민경D는 이글했을 때의 심정을 묻는 질문에 “정말 운이 좋았다. 18번 홀의 핀이 왼쪽에 있어 원 온을 노렸는데, 우측 옆으로 살짝 빗나갔다. 약 40야드의 거리를 남긴 상황에서 버디를 노리기 위해 경사를 신중히 보고 9번 아이언으로 런닝 어프로치를 했던 것이 홀로 들어가서 이글을 하게 됐고, 이 어프로치로 인해 우승을 노릴 수도 있겠다고 생각했다.”고 언급했다.

김민경D의 KLPGA 준회원 입회 전 아마추어 대회에서의 화려한 수상 경력도 눈여겨볼 만하다. ‘제1회 르까프배 전국 중·고등학생골프대회’, ‘뉴질랜드 북섬 챔피언십 19세 이하 여자부’, ‘제34회 KJGA회장배 전국 중·고등학생골프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이름을 알렸다.

고진영(29,솔레어)이 롤모델이라는 김민경D에게 앞으로의 목표를 묻자 “올해는 정규투어 진출이 목표이고, 장기적으로는 LPGA투어 명예의 전당에 오를 정도의 세계적인 선수가 되고 싶다. 꿈을 이루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굳은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