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6-20 21:07 (목)
[채널A 티처스] “고려대 들어갑니다~” 출연 불발됐던 미미미누, 결국 ‘징맨’으로 합류할 뻔 ... ‘허수 판독기’ 명성 떨칠까?
[채널A 티처스] “고려대 들어갑니다~” 출연 불발됐던 미미미누, 결국 ‘징맨’으로 합류할 뻔 ... ‘허수 판독기’ 명성 떨칠까?
  • 한국스포츠통신=배기택기자
  • 승인 2024.06.06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수험생이 사랑한 수능 선배, 미미미누 경험 베이스 찐 전략 예고! ‘입시 제갈량’ 데뷔 커밍쑨!
- 여름 방학 맞아 돌아온 ‘티처스’, 더욱 절실한 도전학생 대거 출격 예정…더 치열하다!

성적이 고민인 학생과 가족에게 대한민국 최고의 강사들이 맞춤 솔루션을 제공할 채널A ‘성적을 부탁해: 티처스’가 더 강력하게 돌아오는 가운데 뉴티처 미미미누의 합류를 예고했다.

5일 공개된 ‘티처스’의 티저에는 허수를 보면 더 까매지는 눈동자와 할 말이 무척 많아 보이는 입꼬리의 주인공으로 시작됐다. 
그는 “이 친구가 제대로 공부하고 있는지 기가 막히게 잡아낸다. 벌써부터 군침이 돈다”라며 공부 허수를 판독할 것을 예고했다. 허수 판독기로 활약을 예고한 새 티처의 정체는 수험생이 사랑한 입시 선배, 138만 구독자에 빛나는 유튜버 미미미누였다. 

한편, 사전 미팅으로 티처스를 찾아온 미미미누는 “또 뵙네요”라며 인사를 건네 이번이 처음이 아님을 암시했다. 미미미누는 티처스 초창기 멤버였으나 불발이 되었고 자신이 없던 시즌1에 대해 “완벽해 보였다”고 평가했다. 
미미미누는 “MC 3명, 선생님 2명, 학생과 학부모…난 어디 앉아야 해? 난 서 있어?”라며 자신의 입지가 설 곳이 없다며 “난 ‘징맨’이다. ‘자 대학 고려대 들어갑니다~’ 이거밖에 안 된다”며 아우성쳐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건국 이래 가장 유명한 5수생, 미미미누는 자신만의 경험을 바탕으로 폭풍 조언을 쏟아낼 것을 예고했다.
미미미누는 “수능, 논술, 학종(학생부 종합전형) 다 경험했다. 지옥을 경험하고 왔다”라며 “객기를 부리면 안 된다. 이럴 시간이 어디있냐. 언제까지 수능 볼 거냐?” 등의 독한 발언으로 ‘올라운더’ 수능 경력직의 찐 입시 분석을 예고했다. 

미미미누는 ‘티처스’를 찾아온 도전학생의 책상만으로도 “전형적인 허수 책상이다”라는 분석과 함께 개인 맞춤형 전락을 대방출했다. 
입시 제갈량의 특급 전략에 장영란은 입을 떡 벌리고 놀란 표정으로 “탐정이야 뭐야”라며 홀렸고, 영어 1타 강사 조정식도 “이 집 잘하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데뷔를 앞둔 ‘허수 판독기’ 미미미누가 ‘티처스’에서 어떻게 빛을 발할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