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7-23 17:36 (화)
[KLPGA 2024 SBS골프 점프투어 with 이지스카이 CC 8차전] 신지우, 2개 대회 연속 우승!
[KLPGA 2024 SBS골프 점프투어 with 이지스카이 CC 8차전] 신지우, 2개 대회 연속 우승!
  • 한국스포츠통신=서재호 기자
  • 승인 2024.06.12 2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류선진(21) : 단독 2위 최종합계 8언더파 136타(70-66)
- 홍진주B(20)와 김예린(19) : 공동 3위 최종합계 7언더파 137타

대구 이지스카이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LPGA 2024 SBS골프 점프투어 with 이지스카이CC 8차전’에서 신지우(18)가 다시 한번 우승을 차지했다.

신지우는 1라운드에서 보기 2개와 버디 6개를 솎아내며 중간합계 4언더파 68타의 성적으로 공동 선두에 오른 채 최종라운드에 돌입했다. 최종라운드에서 신지우는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낚아채며 최종합계 9언더파 135타(68-67)로 경기를 마쳤고, 7차전에 이어 2개 대회 연속으로 우승을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신지우는 “지난 주에 우승해서 이번 8차전에서도 잘하고 싶은 욕심이 생겼는데, 그 욕심을 빠르게 떨쳐버린 것이 좋았다고 생각한다. 2주 연속 우승해서 정말 뿌듯하고 기쁘다.”는 우승 소감을 전했다.

신지우는 “이번 2차 대회 연습 라운드를 할 때, 코스 전장이 길지 않고 페어웨이가 좁은 편이라 아버지께서 티 샷이 가능한 다양한 우드와 하이브리드를 보강해 클럽 세팅을 하자고 권유해 주셨는데, 이 부분이 잘 맞아 떨어졌다.”면서 “거기에 다른 선수들에 비해 퍼트가 약한 느낌이 들어서 퍼트 연습량을 많이 늘린 것이 이번 우승까지 이어졌다고 생각한다.”는 우승의 원동력을 덧붙였다.

감사할 분들을 묻자 “먼저 선수들을 위해 좋은 대회를 열어 주신 KLPGA와 스폰서에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입을 연 신지우는 “그리고 오늘은 선수 출신인 아버지께 이 영광을 모두 돌리고 싶다. 사실 1라운드에서 4언더파로 공동 선두에 올랐지만, 선두권에 선수들이 몰려 있어 많이 긴장했다. 그 때 아버지께서 ‘네 플레이만 하면 된다.’고 말씀해주시면서 흔들리는 멘탈을 잡아 주셨고, 자신감을 심어 주셨다. 덕분에 2주 연속으로 우승할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 아버지께 정말 감사하다.”고 힘줘 말했다.

신지애(36)를 롤모델로 삼고 있다는 신지우는 이어 “우승 이후 아버지께서 ‘정말 잘했다’고 칭찬해주시면서 ‘두 번 우승 했으니 자신감을 가지되, 만족하지 말고 더 열심히 해서 높은 곳을 향해 가자’고 하셨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아버지와 열심히 훈련해서 부족한 점을 보완해 올 시즌 목표로 한 드림투어 우승과, 드림투어 상금랭킹 20위까지 주어지는 2025시즌 정규투어 시드권을 꼭 확보하겠다.”는 포부를 내비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