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 제17회 한·중생활체육교류 대표단 파견
대한체육회, 제17회 한·중생활체육교류 대표단 파견
  • 황병준 기자
  • 승인 2017.11.09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1월 5일부터 중국 안휘성서 개최, 5종목 60명 생활체육선수단 참가-
제17회 한중생활체육교류

대한체육회는 지난 11월 5일(일)부터 중국 안휘성에서 개최되는 제17회 한·중생활체육교류에 5개 종목 60명의 선수단을 파견을 하였다

김창준 단장(대한체육회 생활체육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5종목(배드민턴, 탁구, 테니스, 볼링, 농구) 60명의 동호인 선수단은 민간스포츠사절단으로 중국 안휘성을 방문을 하였다.

지난 11월 5일(일) 인천공항에서 진행하는 결단식 후 중국에 도착, 중화전국체육총회가 주최하는 환영연을 시작으로 종목별 대회(6일(월)~7일(화))를 하였다. 안휘성 삼아고진 등 문화탐방 및 건강증진센터, 올림픽경기장 등 스포츠시설 견학 일정도 소화를 하였다.

한·중생활체육국제교류 사업은 2001년부터 시작되어 매년 양국 선수단의 상호 초청·파견의 형태로 진행되어 올해로 17회를 맞이하였다.

한편, 오는 11월 23일(목)부터 27일(월)까지는 중국 안휘성 동호인 5종목 62명이 서울을 답방하여 금년 개최지인 서울시-안휘성 간 지속적인 교류를 위한 징검다리 행사가 될 것이다.

전국생활체육대축전과 병행하여 한·일생활체육교류 사업을 주최한 개최지가 차기년도에 한·중생활체육교류를 개최하는 형태로 매년 진행되는 생활체육교류 사업은 민간차원의 우호증진 및 지역·종목 간 교류 정례화 계기를 마련하여, 다양한 정보 교환 및 국내 생활체육 활성화에 기여하고 생활체육 교류의 장으로써의 기회를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