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9 KOVO 여자신인 드래프트 이주아 등 19명 선수 선발
2018-19 KOVO 여자신인 드래프트 이주아 등 19명 선수 선발
  • 변동민 기자
  • 승인 2018.09.20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개 구단 최대어 이주아, 박은진 포함하여 19명 대거 선발

 

한국배구연맹이 2018~2019 KOVO 여자부 신인선수 드래프트를 919() 11시 청담동 리베라호텔 베르사이유홀에서 12개 여고 졸업 예정자 총 28명이 참가하며 진행했다. 이날 드래프트는 올해 국가대표로 선발되어 다수의 국제대회에서 활약한 대어급 신인선수들이 참가하여 관심이 집중되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과 2018 세계여자배구선수권대회 대표팀으로 선발된 박은진(선명여고, C)과 이주아(원곡고, C)를 필두로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AVC컵에서 활약한 나현수(대전용산고, C)와 박혜민(선명여고, L)이 이번 드래프트의 최대어로 예상되었다.

이번 해는 좋은 선수들이 많이 포진되었다는 평을 받으며 드래프트에 대한 관심이 컸는데, 드래프트 결과 작년보다 많은 선수들이 프로에 데뷔하게 되었다. 1라운드 6, 2,3라운드 4, 4라운드 2, 수련선수 3명이 선발되었다.

 

드래프트 1라운드 1순위 원곡고의 이주아
드래프트 1라운드 1순위 흥국생명의 이주아
흥국생명, 왼쪽부터 남은빈, 박은서, 이주아
흥국생명, 왼쪽부터 남은빈, 박은서, 이주아

 

이번 드래프트의 1라운드 1순위로 뽑히는 명예는 원곡고의 이주아가 차지하였다. 185cm의 신장에 빠른 발로 이동공격이 장기인 그녀를 흥국생명의 장미희 감독이 선택한 것이다. 그리고 흥국생명은 세터와 리베로 보강을 위해 수원전산여고의 박은서와 세화여고의 남은빈을 선택하였다.

 

KGC인삼공사의 1라운드 선택, 선명여고의 박은진
KGC인삼공사의 1라운드 선택, 선명여고의 박은진
KGC인삼공사, 왼쪽부터 고의정, 이예솔, 박은진, (나현수)
KGC인삼공사, 왼쪽부터 고의정, 이예솔, 박은진, (나현수)

원래 1순위로 예상된 선명여고의 박은진은 KGC인삼공사에서 데려 갔다. KGC인삼공사는 올해 드래프트의 가장 큰 수혜자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신장 187cm에 블로킹 좋은 장신 센터 박은진을 영입한 것과 더불어 국제무대에서 활약하고 있는 대전용산고의 나현수, 서브가 좋은 선명여고의 이예솔, 잠재력이 큰 원곡고의 고의정까지 데려갔기 때문이다.

 

GS칼텍스 1라운드 차상현 감독의 선택, 선명여고의 박혜민
GS칼텍스 1라운드 차상현 감독의 선택, 선명여고의 박혜민
GS 칼텍스, 왼쪽부터 이지우, 한송희, (박혜민)
GS 칼텍스, 왼쪽부터 이지우, 한송희, (박혜민)

 

GS칼텍스는 선명여고의 박혜민을 1라운드에서 선발하였다. 올라운드 플레이가 가능한 박혜민은 차상현 감독이 추구하는 배구에 적합한 선수이기 때문이다. 근영여고의 한송희는 수비형 레프트로, 일신여상의 이지우는 센터로서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

 

현대건설 이도희 감독의 1라운드 선택, 경남여고의 정지윤
현대건설 이도희 감독의 1라운드 선택, 경남여고의 정지윤
현대건설, 왼쪽부터 이미소, 심미옥, (정지윤)
현대건설, 왼쪽부터 이미소, 심미옥, (정지윤)

현대건설은 경남여고의 정지윤을 1라운드에 선발하였다. 수비보다 공격에 강점이 있는 정지윤을 공격의 한 축으로 사용할 계획인 것 같다. 그리고 대전용산고의 심미옥과 일신여상의 이미소를 선발하였다.

 

IBK기업은행 이정철 감독의 1라운드 선택, 원곡고의 문지윤
IBK기업은행 이정철 감독의 1라운드 선택, 원곡고의 문지윤
IBK기업은행, 왼쪽부터 김해빈, 이윤주, 문지윤
IBK기업은행, 왼쪽부터 김해빈, 이윤주, 문지윤

 

IBK기업은행은 원곡고의 문지윤을 1라운드 선발하였다. 문지윤은 공격에 강점이 있는 레프트로 현재 IBK기업은행의 공격형 레프트 보강에 큰 힘이 될 것 같다. 또한 백업 세터의 보강도 예정되어 있었는데 중앙여고의 이윤주를 선택했다. 리베로인 강릉여고의 김해빈 또한 선택받았다.

한국도로공사 김종민 감독의 1라운드 선택, 강릉여고의 최민지
한국도로공사 김종민 감독의 1라운드 선택, 강릉여고의 최민지
한국도로공사, 왼쪽부터 김다희, 심민지, 최민지, (나현수)
한국도로공사, 왼쪽부터 김다희, 심민지, 최민지, (나현수)

 

한국도로공사는 최근 CBS배 중고배구대회에서 스타가 된 강릉여고의 최민지를 1라운드에 지명하였다. 센터와 라이트 모두 가능한 파워를 갖춘 최민지의 공격력을 어떻게 활용할지 기대가 된다. 그리고 수련 선수로 원곡고의 김다희, 수원전산여고의 심민지를 선발하였다.

 

19명이 선발된 이번 드래프트에서 9명의 선수는 눈물을 삼켜야만 했다. 여자배구는 고교 졸업 후 드래프트에 성공하지 못하면 프로 무대에 서기 어려운 실정이기 때문이다. 좋은 선수들이 많이 훈련되고 있는 만큼 구단과 연맹 측에서도 더 많은 선수들을 기용해주길 바라는 마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