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연속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 울산서 전지훈련!
3년 연속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 울산서 전지훈련!
  • 한국스포츠통신=배윤조기자
  • 승인 2019.12.05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5일~9일, 울산종합운동장서 훈련

 

이미지캡쳐
이미지캡쳐

 

  울산시는 12월 5일부터 12월 9일까지 5일간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이 울산에서 전지훈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표팀 규모는 선수와 스텝을 포함해 50여 명 정도로 오는 10일부터 부산에서 개최되는 ‘2019 동아시안컵 대회’ 준비를 위해 울산종합운동장에서 훈련을 진행한다.
  특히 지난 2017년 동아시안컵을 앞두고 종합운동장에서 전지훈련을 실시한 데 이어 지난해에는 축구 남자 국가대표팀을 포함한 3개 국가대표팀이 합동훈련을 실시하는 등 올해까지 3년 연속으로 울산을 찾았다.
  울산시는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이 3년 연속 울산을 찾는 이유로 우수한  천연잔디 축구장과 겨울철에도 온화한 기후, 미세먼지 없는 깨끗한 공기, 우수한 숙박시설과 연계한 편리한 교통 등을 들었다.
  또한 태화강국가정원과 대왕암공원 등의 다양한 볼거리가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했다.
  울산시는 대표팀이 훈련에 전념할 수 있도록 훈련장 시설 사용료 감면 등을 포함해 최대한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축구 여자 국가대표팀도 지난 11월 25일부터 12월 8일까지 총 14일간의 일정으로 미포구장에서 전지훈련에 들어가 올해는 축구 남녀 국가대표팀이 모두 울산에서 전지훈련을 받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