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 2020년 여는 시무식 통해 힘찬 새 출발 다짐과함께, 2020시즌 투어스케줄 발표!!
KLPGA, 2020년 여는 시무식 통해 힘찬 새 출발 다짐과함께, 2020시즌 투어스케줄 발표!!
  • 한국스포츠통신=배기택기자
  • 승인 2020.01.06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체 투어 총상금 약 313억 원으로 KLPGA 사상 첫 총상금 300억 원 돌파
- 정규투어, 31개 총상금 269억, 드림투어 21개, 점프투어 16개, 챔피언스투어 12개 대회 개최 확정
- 정규투어, 총상금 10억 원 이상 대회 7개, 평균 상금 약 8억7천만 원으로 역대 최고
- 롯데렌터카/칸타타, 교촌, 두산, S-OIL 등 대회의 총상금 1억 원 이상 증액 확정
- 드림투어, 월드랭킹 포인트 상정 위해 3라운드 54홀 스트로크 플레이, 아마추어 추천제 등 도입
2020 KLPGA 시무식[임직원]

 

KLPGA는 30여 명의 임직원이 참석해 진행된 ‘2020 KLPGA 시무식’에서 지난 2019시즌을 되돌아보면서, 2020년 KLPGA가 나아가야 할 비전과 목표인 ‘한국을 넘어 세계로 도약하는 KLPGA’를 되새겼다. 또, 이를 위해 수립한 ‘5대 핵심 과제’를 추진하기 위해 다양하고 참신한 전략을 함께 만들어 가자는 의지를 다졌다.

KLPGA 김상열 회장은 “’한국을 넘어 세계로 도약하는 KLPGA’라는 비전을 품고 전진해 온 KLPGA에 2020년이 풍요, 희망 그리고 기회가 가득한 한 해가 되길 기원한다. 한국 뿐만 아니라 중국과 베트남, 대만 등 아시아권에서 대회를 개최하며 진정한 ‘아시아의 골프 허브’로 도약하고 있는 KLPGA가 한 층 더 성장하는 한 해가 되기를 바란다. 지난 3년간 쌓아온 경험을 바탕으로 올해도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올해도 많은 스폰서 분들이 KLPGA와 함께해 주시기로 결정해 주셨고, 이를 통해 전체투어 총상금 300억 원을 돌파하는 역대 최대 규모의 시즌이 열리게 됐다. 일정 조율과 상금 증액 등 많은 부분에서 한국여자프로골프를 위해 지원 및 협조해주신 스폰서 분들께 감사드리며, 많은 분들에게 받은 사랑을 회원 그리고 팬과 함께 나눌 수 있는 KLPGA가 되겠다.”는 내용이 적힌 신년사를 KLPGA 사무국을 통해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