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태권도협회, “전국 태권도 승품․단 심사 잠정 중단”
대한태권도협회, “전국 태권도 승품․단 심사 잠정 중단”
  • 최유경 기자
  • 승인 2020.02.25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19’ 확산으로 전국의 태권도 승품․단 심사가 잠정 중단된다.

 최근 코로나 19의 전국적 확산으로 지난 23일 정부가 위기경보를 ‘경계’에서 ‘심각’ 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대한태권도협회(회장 최창신)는 태권도 수련생들의 안전과 코로나 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국기원과 협의하여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전국의 태권도 승품․단 심사는 전면 중단될 예정이다. 협회는 일선 태권도장의 어려움을 고려하여 추후 정부의 위기경보가 ‘경계’ 이하로 하향 조정 시 ‘찾아가는 심사제도’ 등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한국스포츠통신 = 최유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