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비 여신, 신예 주예은, ‘악의 꽃’ 종영소감...더 발전한 모습 보여드릴 것..
뮤비 여신, 신예 주예은, ‘악의 꽃’ 종영소감...더 발전한 모습 보여드릴 것..
  • 한국스포츠통신=최유경기자
  • 승인 2020.09.23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예은 사진제공= 티앤아이컬쳐스

(한국스포츠통신=최유경기자) 뮤비 여신,주예은은 tvN ‘악의 꽃’에서 특종에 눈먼 주간지 기자 김무진(서현우)의 후배인 ‘주기자’ 역할 촬영을 마쳤다”고 밝혔다. 지적인 기자 역할로 변신, 서현우는 물론 팀장 역할의 양혜진(강필영 역)과도 좋은 호흡을 보여며 안정적인 연기력을 가진 배우로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모델 겸 연기자로 활동해 온 주예은의 대표적인 뮤직비디오로는 샤이니 키의 ‘센 척 안해’와 ‘Cold(feat. 한해)’가 있다. 이 두 작품에서 두 번 연속으로 여주인공을 맡은 주예은은 신비로운 분위기를 뽐내면서 ‘샤이니 키의 뮤즈’라는 별명을 얻었다. 또 서교동의 밤이 부른 ‘그 새 겨울이’, 정기고의 ‘Swish’ 등 다양한 뮤직비디오에서 개성을 뽐냈다.

또한,‘악의 꽃’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한 걸음 더 다가간 주예은은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를 통해 “많은 선배님들과 ‘악의 꽃’ 스태프 분들, 감독님께 감사드린다. 앞으로 더욱 발전한 모습으로 또 찾아뵙겠다”고 촬영 마무리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