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01-20 20:27 (목)
[종별선수권] 배드민턴 기대주 전혁진, 부상 털고 일반부 남자 단식 우승컵 입맞춤
[종별선수권] 배드민턴 기대주 전혁진, 부상 털고 일반부 남자 단식 우승컵 입맞춤
  • 배기택 기자
  • 승인 2020.11.10 0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자 배드민턴의 기대주 전혁진이 첫 우승을 차지했다. 
전혁진은 9일 전남 해남 우슬체육관에서 열린 제63회 전국여름철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남자 일반부 결승에서 김주완(충주시청)을 2-0(21-14 21-16)으로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로써 전혁진은 2017년 여름철대회 남자대학부 단식 우승 이후 남자일반부 단식에서 첫 우승을 차지했다. 

 

남자 일반부 단식 우승 전혁진

 

2018년 전국봄철종별배드민턴리그전(단체전)에서 실업 무대에 데뷔했지만, 각종 부상에 시달리며 재활로 많은 시간을 쏟았다. 따라서 이번 대회는 사실상의 복귀전과 같은 느낌. 하지만 이번 대회에서 경쾌한 발놀림과 수려한 기량으로 개인전 우승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일반부 남자복식 결승에서는 서승재-김원호(삼성생명)가 나성승-왕찬(김천시청)을 2-0(21-12 28-26)으로 제압했고, 여자복식에서는 장예나-정경은(김천시청)이 이소희-신승찬(인천국제공항)을 2-1(20-22 21-13 21-16)로 꺾고 우승했다. 장예나/정경은 2018년에 이어 여자일반부 복식 우승을 차지하게 되었다. 

여자 대학부에서는 박민지(한국체대)가 여자복식, 혼합복식, 단체전에서 모두 우승을 차지하며 대회 3관왕에 올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