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LAST PRINT‘20세기의 목격자, 라이프’ 9월 12일까지 전시 연장
THE LAST PRINT‘20세기의 목격자, 라이프’ 9월 12일까지 전시 연장
  • 한국스포츠통신
  • 승인 2021.08.09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라이프 사진전’ 3부작 시리즈의 마지막 전시
네빌 소금 평지에서 공기 저항을 줄이기 위해 수평으로 바이크를 타고 있는 미국 모터사이클 레이서 롤래드 프리. 
1948. Photo by Peter Stackpole 
ⓒThe LIFE Picture Collection

■ <라이프 사진전 : 더 라스트 프린트> 전시 연장 개최
 세종문화회관(사장 김성규) 미술관에서 전시 중인 <라이프 사진전 : 더 라스트 프린트>가 당초 전시 종료일 보다 3주 연장된 9월 12일까지 전시를 연장한다고 밝혔다. <라이프 사진전 : 더 라스트 프린트>는 방역단계가 4단계로 격상되면서 전시장 내 관람 인원을 제한함에 따라 전시를 관람하지 못한 관람객들에게 기회를 제공하고자 연장을 결정했다.

 <라이프 사진전 : 더 라스트 프린트>는 지난 8년간 수많은 '라이프' 마니아층을 형성하며 인기를 끌어온 <라이프 사진전>의 3부작의 마지막 시리즈이다. 이번 전시는 1000만 장의 방대한 사진 자료를 보유하고 있는 <라이프>지 아카이브에서 우리의 삶에 보다 가까운 일상을 포착한 사진 101장을 엄선하여 관람객에게 삶의 여유와 원동력이 될 신선함과 아름다움을 선사하였다고 평가받고 있다. 

■ 백신 접종자 인센티브 할인 20%.  8월 ‘문화가 있는 날’ (8.25) 관람객 전원 20% 할인
 이번 전시는 ‘예방접종 완료자 일상 회복 지원방안’의 일환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에게 전시 티켓을 20% 할인 판매를 지속해오고 있다. 백신 접종자 이벤트는 시민들의 일상회복을 지원하고 예방접종 참여를 장려하여 코로나19 감염예방 및 극복에 동참하고자 기획되었으며, 할인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현장발권 시 질병관리청의 ‘접종확인서’를 어플리케이션 화면이나 종이로 제출하면 된다.

 또한 8월 마지막 주 수요일인 25일에는 관람객 전원에게 20% 할인을 제공한다.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에 진행하는 '문화가 있는 날' 행사의 일환이며, 티켓 구매는 <라이프 사진전> 현장 매표소에서 가능하다. 

 세종문화회관은 “코로나19 확산 이후로 관객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여 철저하게 방역조치를 시행하고 있다”며 “<라이프 사진전> 3부작의 마지막 시리즈인 이번 전시를 편안한 마음으로 즐겨주시기 바란다.” 라고 밝혔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www.sejongpac.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문의 : 399-100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