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05-24 23:11 (화)
‘대회 유치금은 선수들을 위해!’ - KFA, 합천군과 고등대회 개최 협약식!!
‘대회 유치금은 선수들을 위해!’ - KFA, 합천군과 고등대회 개최 협약식!!
  • 한국스포츠통신=배윤조 기자
  • 승인 2021.12.22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축구협회 최영일 부회장, 김상석 경남축구협회장, 합천군 문준희 군수와 배몽희 군의회의장

대한축구협회가 앞으로 5년간 춘계와 추계 전국고등학교축구대회를 경남 합천군에서 개최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대한축구협회와 합천군은 20일 합천군에서 유치 협약식을 갖고, 2022년부터 2026년까지 매년 겨울방학과 여름방학에 합천에서 두 대회를 열기로 합의했다. 대한축구협회가 지자체와 대회 개최를 위한 장기 협약을 맺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대한축구협회 최영일 부회장, 김상석 경남축구협회장, 합천군 문준희 군수와 배몽희 군의회의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에 의해 합천군은 향후 5년간 대회 개최에 따른 유치금을 대한축구협회에 제공하게 된다. 금액은 2022년부터 2024년까지는 매년 1억 8천만원, 2025년부터 2026년까지는 매년 2억이다.

대한축구협회는 대회 유치금을 전액 고교 선수들과 팀, 그리고 유,청소년 축구 발전을 위해 투입한다는 방침이다.

최영일 대한축구협회 부회장은 이날 행사 인사말을 통해 “지자체가 대회 유치를 위해 납부한 후원금은 오로지 선수와 지도자, 팀을 위해 쓰는게 맞다. 오늘 협약을 계기로 대회 유치금은 이 연령대 우수 선수들의 국제대회 참가, 지도자 연수, 팀에 대한 포상과 물품 지원 등에 전적으로 투자될 것이다. 앞으로 협회에서 주관하는 초등부와 중등부 대회도 같은 원칙을 적용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준희 합천군수도 “향후 5년간 춘계와 추계 고등대회 개최는 합천군에 소중한 선물이다. 축구 붐 조성은 물론, 지역 경제 활성화와 지역 홍보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우리 군이 제공하는 대회 유치금을 오로지 유,청소년 축구발전을 위해 소중하게 쓰겠다는 대한축구협회의 계획에 적극 공감해 장기 계약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