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3-02-07 09:43 (화)
[우아달 리턴즈] “촬영하지 마세요!” 때리고, 부수고, 던지고...말없이 눈물만 흘리는 엄마, 과연 무슨 일이?
[우아달 리턴즈] “촬영하지 마세요!” 때리고, 부수고, 던지고...말없이 눈물만 흘리는 엄마, 과연 무슨 일이?
  • 한국스포츠통신=배기택 기자
  • 승인 2022.11.25 0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우아달 리턴즈' 8회! 과격 행동 일삼지만 ‘억울한’ 아이에게, 전문가의 솔루션은?

28일 방송될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이하 '우아달 리턴즈') 예고편은 동생과 웃으며 놀이터에서 사이좋게 놀다 집으로 돌아오는 세 모자의 행복한 한때로 시작됐다.

그러나 곧 말을 잇지 못하고 하염없이 눈물만 흘리는 엄마의 모습은 반전을 예고했다. 영상 속에서 아이는 집안의 선풍기를 밀어 넘어뜨리고, 빗자루를 집어 던졌다. 또 어린 동생을 향해 때리는 시늉을 하는가 하면, 스프레이를 마구 뿌려 폭력적인 모습으로 문제행동을 이어갔다. 어질러진 방바닥에 앉은 아이는 제작진을 향해 화가 잔뜩 난 듯 굳은 얼굴로 “촬영하지 마세요”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런 아이의 모습을 본 전문가는 “(아이에게) 가장 많이 있는 감정은 억울함이거든요”라고 분석했다.

과연 이 아이가 무엇 때문에 억울함을 억누르지 못하고 폭력적인 문제행동을 하게 됐는지, 엄마는 왜 눈물을 흘리며 아무런 말도 하지 못하는지는 11월 28일 월요일 밤 8시 30분 SBS플러스 ‘우아달 리턴즈’ 8회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