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4-11 22:46 (목)
2023 팔공사야국악상, 수상자 선정 ... 총 3개 부문 수상자 5명 선정
2023 팔공사야국악상, 수상자 선정 ... 총 3개 부문 수상자 5명 선정
  • 한국스포츠통신=배윤조 기자
  • 승인 2023.03.22 2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야특별공로상 박종선(아쟁)/ 사야국악상 최영인(판소리), 윤호세(타악)/ 청춘사야국악상 김윤우(대금), 박병재(대금)
사야국악상 윤호세(타악)

(재)대구문화예술진흥원은 국악의 전승과 보전에 힘쓰는 국악예술인을 발굴하고 전통문화 창달에 기여한 국악인들의 업적을 기리고자, 「2023 팔공사야국악상」 수상자를 선정하였다.

수상자는 3개 부문 5명으로 △사야특별공로상 박종선(아쟁), △사야국악상 최영인(판소리), 윤호세(타악), △청춘사야국악상 김윤우(대금),박병재(대금)가 선정되었으며, 수상자는 4월 12일 (수) 18시 대구문화예술회관 팔공홀에서 시상식과 함께 축하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2023 팔공사야국악상」은 2022년 12월 지역공연문화 진흥·발전을 위한 대구시·TC태창·대구문화예술진흥원 간 기부 약정협약을 근거로 추진되는 사업으로, TC태창에서 오페라, 뮤지컬, 국악분야의 대상제정 및 시상식 등의 후원을 위해 연 5억 원씩 4년간(2023~2026) 총 20억 원을 지정 기부하기로 약정하였다.

진흥원은 기부자의 의사에 따라 「2023 팔공사야국악상」을 제정하고, 추천위원회의 논의를 거쳐 국악의 발전과 전통문화 창달에 현저한 공적이 있는 국악인 중, 국악분야에서 창작활동에 전념하고 예술적 성과를 인정받은 훌륭한 국악인, 예술적 잠재력과 발전 가능성이 큰 청년 국악인 등 총 3개 부문에 5명을 선정하였다. 진흥원은 총상금 8,000만 원을 전달 할 계획이다.

김정길 원장은 “지역 대표 기업 TC태창의 메세나 후원으로 팔공사야국악상 제정을 통해 향후 권위 있는 예술상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기업 후원을 통한 메세나 사업으로 대구 문화예술의 발전을 이루어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