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배우 유지태, 독립영화제 ‘제1회 중앙 파란 영화제’ 지원한다.
영화배우 유지태, 독립영화제 ‘제1회 중앙 파란 영화제’ 지원한다.
  • 한국스포츠통신=배기택 기자
  • 승인 2023.03.27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립영화 지킴이로 유명한 유지태가 최근 작은 영화제가 새롭게 열린다는 소식을 듣고 영화제 측에 직접 후원금을 전달하는 것뿐만 아니라 영화제 알리기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유지태가 홍보지원에 나선 ‘2023년 제1회 중앙 파란 영화제 CNFF(CAU NEW FILM FESTIVAL)’는 오는 30일부터 31일까지 이틀 동안 서울 흑석동 중앙대학교 301관 소극장에서 열린다.

BK21 인공지능-콘텐츠 미래산업 교육연구단과 OTT콘텐츠 특성화 사업단의 공동주최로 개최되는 ‘제1회 중앙 파란 영화제’는 ‘영화계에 파란을 일으키자’는 의미로 중앙대학교 영화학과 학부 초청장 4편을 포함해 4개 섹션 총 18편의 작품이 상영된다.

또한 ‘OTT시대, 영화의 방향성’을 주제로 젊은 영화인들이 OTT로 인해 변화하고 있는 영화시장과 제작환경에 대한 논의하는 교류의 장이 열린다. 영화제 기간인 30일 오후 6시부터는 ‘OTT 시대, 영화의 방향성’을 주제로 온라인 세미나가 진행된다. 박미영 영화연구자, 조혜영 영상물등급위원회 부위원장, 이은 명필름 대표, 권호영 영화감독, 조지훈 무주산골영화제 프로그래머, 김유경 영화적순간 대표 등이 토론자로 참석한다. 온라인 세미나는 줌링크를 통해 누구나 참석이 가능하다.

유지태는 “새롭게 시작하는 작은 영화제라는 얘기를 듣고 작게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지원하게 됐다. 젊은 영화인들에게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