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7-23 17:36 (화)
'제1회 클럽디 아마추어 에코 챔피언십' 이윤서, 안성현 초대 우승!
'제1회 클럽디 아마추어 에코 챔피언십' 이윤서, 안성현 초대 우승!
  • 한국스포츠통신=서재호기자
  • 승인 2023.06.09 2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2 항저우 아시아 경기대회’ 여자부 대표 3명 최종 선발
안성현(비봉중2), 이도 최정훈 대표, 이윤서(서문여고1)

친환경 기업이자 국내 유일의 밸류업 플랫폼 전문 회사인 주식회사 이도(YIDO·대표이사 최정훈)가 운영하는 레저 브랜드 클럽디(CLUBD)는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대한민국 골프의 전설이 시작되는 곳 (Where the Legend Begins)’ 이라는 슬로건으로 제1회 클럽디 아마추어 에코 챔피언십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국내를 대표하는 아마추어 180여 명이 참가해 4라운드로 진행된 이번 대회 결과 여자부는 이윤서(서문여고1), 남자부는 안성현(비봉중2)이 우승을 차지했다.

여자부에선 이윤서(서문여고1)가 최종합계 9언더파 279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2위는 2타차 7언더파 281타를 기록한 유현조(천안중앙방통고3), 3위는 6언더파 282타를 기록한 박서연(신성고2)이 차지했다.

이번 대회를 끝으로 ‘2022 항저우 아시아 경기대회’ 여자부 선수는 김민솔(수성방통고2), 유현조(천안중앙방통고3), 임지유(수성방통고3)로 확정됐다. 

남자부는 16언더파 272타를 기록한 안성현(비봉중2)이 우승을 거머쥐었으며, 2위는 15언더파 273타를 기록한 박재민(대전방통고1), 3위는 13언더파 275타를 기록한 김민수(호평중3)가 차지했다. 

주니어 육성 및 골프 저변 확대를 위해 마련된 이번 대회는 3라운드 및 파이널 라운드를 워킹플레이로 차별화된 운영 방식으로 진행됐다. 특히 홀인원 2회와 앨버트로스가 1회 나오는 진기록도 작성됐다. 

최정훈 ㈜이도 대표이사는 “내년에는 주니어 선수들이 국제 감각을 익힐 수 있도록 아시아 대회 개최는 물론 체계적인 골프 해외 연수 프로그램 기회 제공 등 다양한 지원에도 나설 계획”이라며 “대한민국을 빛낼 선수를 배출하는 국내를 대표하는 아마추어 대회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