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2-26 23:16 (월)
2023 ISU 피겨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파견선수 선발전...여자싱글 신지아, 남자싱글 서민규 우승
2023 ISU 피겨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파견선수 선발전...여자싱글 신지아, 남자싱글 서민규 우승
  • 한국스포츠통신=배기택기자
  • 승인 2023.07.24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여자싱글 9명, 남자싱글 5명, 아이스댄스 1팀 선발
- 8월 23일부터 태국 방콕에서 개최되는 1차 대회를 시작으로 7차 대회까지 진행
여자싱글 신지아, 남자싱글 서민규 

대한빙상경기연맹은 2023 ISU 피겨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파견선수 선발대회가 지난 7월 22일(토)부터 23일(일)까지 이틀간 태릉 실내빙상장에서 개최됐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남녀 싱글 및 아이스댄스 종목으로 진행되었으며, 대회 랭킹 순으로 각 종목별 출전권이 배분된다.
여자 싱글에는 최종 총점 208.80점을 획득한 신지아(영동중)가 권민솔(195.02점, 목동중)과 윤서진(188.74점, 목일중)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남자 싱글에는 서민규(경신중)가 218.77점으로 출전선수 5명 중 1위를 차지했다.
아이스 댄스에는 김지니/이나무(경기도빙상경기연맹) 조가 홀로 출전해 총점 125.65점을 기록했다.
23/24 ISU 피겨 주니어 그랑프리 여자싱글 종목에는 이번 선발전에서 1위부터 5위를 차지한 선수들이 2장씩, 6위부터 9위까지 1장씩의 출전권을 획득한다.
남자싱글에는 1위부터 3위까지 2장씩, 4위와 5위가 1장씩의 출전권을 획득한다. 아이스댄스에는 1위가 2장의 출전권을 획득한다.   
이번 대회에는 지난 2022/23 시즌 ISU 주니어 그랑프리에서 입상했던 신지아, 서민규, 권민솔, 김유재(평촌중)를 비롯한 25여명의 선수가 출전하여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