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2-26 23:16 (월)
제15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 개막식 9월 14일 임진각 평화누리공원 야외공연장에서 열려,
제15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 개막식 9월 14일 임진각 평화누리공원 야외공연장에서 열려,
  • 한국스포츠통신=배윤조기자
  • 승인 2023.08.23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15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9월 14~21일 개최
- 총 54개국 147편의 다큐멘터리 상영(장편 83편, 단편 64편)
- 정전 70주년 기념, 캠프그리브스에서 비(非)극장 프로그램 전시 진행
개막작: 칠레 저널리스트의 알츠하이머 투병 과정을 담은 <이터널 메모리(The Eternal Memory)

올해 영화제는 14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15일부터 21일까지 CGV 고양 백석과 메가박스 백석벨라시타에서 총 54개국 147편(장편 83편, 단편 64편)의 다큐멘터리를 상영한다. 
프로그램 섹션을 개편해 경쟁 부문은 국제경쟁, 프런티어 경쟁, 한국경쟁으로 나눈다. 비경쟁 섹션은 베리테, 다큐픽션, 에세이, 익스팬디드, 기획전으로 구분한다. 
특히 익스팬디드 섹션에 상영하는 작품 중 7편은 9월 14일부터 20일까지 민통선 내 위치한 캠프그리브스에서 ‘비(非)극장 프로그램’으로 만나볼 수 있다. 
개막식은 9월 14일 임진각 평화누리공원 야외공연장에서 열리며 개막식에 참석하는 도민의 편의를 위해 서울역에서 임진강역까지 운행하는 ‘DMZ평화열차’를 운행한다.
개막작은 칠레의 민주화 운동의 열기를 기록했던 저널리스트가 알츠하이머로 투병하는 과정을 담은 <이터널 메모리(The Eternal Memory)>로 노(老)부부의 깊은 사랑을 보여주면서 칠레의 저널리즘과 민주주의에 대한 부부의 공헌, 그 시대의 유산이 현재에 가지는 의미를 묻는다.
영화제 기간에는 영화 상영과 공연을 결합한 독스 온 스테이지(Docs On Stage)가 고양 꽃 전시관과 CGV 고양백석 로비에서 열리고, 온라인 상영관 ‘보다(VoDA)’에서도 공식 상영작 및 청소년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 ‘독 스쿨’의 상영작을 관람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