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BNK부산은행 이름으로 열린다!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BNK부산은행 이름으로 열린다!
  • 한국스포츠통신=배기택기자
  • 승인 2023.10.23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내년 2월 개최되는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공식 명칭… 'BNK부산은행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로 확정
- BNK부산은행, 2024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와 프리젠팅 파트너 계약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는 내년 2월 부산에서 개최되는 세계탁구선수권대회의 공식 명칭이 「BNK부산은행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ITTF World Team Table Tennis Championships Finals Busan 2024 Presented by BNK Busan Bank)」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BNK부산은행은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세계선수권대회 종료 한 달 후인 내년 3월 25일까지 약속된 업무와 권한을 수행키로 했다.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BNK부산은행은 조직위에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를 위한 후원금과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대신 은행 업무 서비스 상품 카테고리에 대한 독점권을 갖는다. 
또한 '프레젠팅 파트너'로서 라이선스된 마크를 사용할 수 있으며, 공식 인쇄물, 온라인 및 모바일, TV그래픽, 경기장 메인코트 바닥, 백드롭, 대형스크린 등 대회와 관련된 곳곳에 브랜드를 노출해 홍보 효과를 꾀할 수 있게 된다.
 
이번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가 안방에서의 첫 세계대회인 만큼 조직위는 대회기간 같은 장소에서 국제탁구연맹(ITTF) 회장배 생활체육탁구대회도 함께 열 계획이다. BNK부산은행은 이 각별한 생활체육대회의 '프레젠팅 파트너' 권리도 갖게 된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어려운 국내외 경제 상황에도 불구하고 메인 파트너사로 함께하게 돼 깊은 감사를 드리며, 부산을 대표하는 부산은행이 대회 공식 파트너로 참여해 더욱 든든하다”라며, “대한민국 탁구 역사에 부산이 큰 기여를 하는 것 같아 매우 기쁘다”라고 특별한 인사를 전했다.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의 공식 타이틀이 확정됨에 따라 조직위는 더 많은 후원사 유치는 물론 더욱 완벽한 축제를 위한 사전 준비에 총력을 기울일 태세다. 실전까지 약 3개월이 남았지만, '프레젠팅 파트너' BNK부산은행의 가세와 함께 대회는 이미 막을 올린 셈이다.

한편, 내년 2월 16일부터 25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는 한국에서는 처음 열리는 세계탁구선수권대회로, 2024년 파리올림픽 출전권 남녀 각 8장이 걸려있는 최고 권위의 국제탁구대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