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3-02 01:56 (토)
부산 광안리 대표 연극 '나는 쇼팽 녹턴에 순결을 잃었다' 시즌2 개막
부산 광안리 대표 연극 '나는 쇼팽 녹턴에 순결을 잃었다' 시즌2 개막
  • 한국스포츠통신=배윤조기자
  • 승인 2023.11.27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솔직 과감한 현실연애 교과서, '나는 쇼팽 녹턴에 순결을 잃었다' 앵콜공연
- 새로운 시즌, 새로운 감동, 시즌2에서 펼쳐지는 다채로운 사랑 이야기"
- 혁신적인 관람 경험, 자막 안경 도입으로 모든 관객에게 열린 연극의 세계
연극 '나는 쇼팽 녹턴에 순결을 잃었다

부산 광안리의 대표 연극 '나는 쇼팽 녹턴에 순결을 잃었다'가 12월 1일부터 어댑터플레이스에서 시즌2로 새롭게 관객들을 맞이한다. 

‘예술은공유다’의 어댑터플레이스는 광안리 데이트 명소로 자리 잡으며, 특히 20-30대 커플들에게 연말 데이트 코스로 각광받고 있다. 이 연극은 현실적인 연애와 관계의 다양한 측면을 날카로운 코미디로 풀어내며, 관객들에게 새로운 연극 경험을 선사한다.

 '나는 쇼팽 녹턴에 순결을 잃었다'는 영국 작가 세바스찬 가드너(Sebastian Gardner)의 작품이다. 연극은 4년 전 우연히 사랑에 빠진 남녀의 이야기다. 이번 시즌에서는 동거 커플의 일상, 남녀 간의 차이, MBTI, 결혼과 프로포즈, 성격 및 학벌 차이, 정치적 성향의 차이와 같은 현대 연애의 다양한 요소들을 다루고 있어서 관객들에게 더욱 풍부한 이야기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임도후, 유혜진, 박문현, 이하영이 새롭게 배우로 합류 했으며, 이들은 각각 다른 매력을 지닌 커플로 등장해 관객들에게 새로운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연출은 배문수가 맡아, 사랑의 다양한 면모를 보여주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심문섭 프로듀서는 "이 연극은 국내에서 보기 드문 과감하고 파격적인 작품"이라며, "극장 좌석 배치, 공연중 음료 섭취허용, 야간 특별 공연, 외국인 및 청각장애인을 위한 자막 안경 등 다양하고 특별한 연극 경험을 제공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