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5-16 23:23 (목)
SK슈가글라이더즈, 삼척시청 1점 차로 따돌리고 6연승 질주 ... 9골 4어시스트 기록한 강경민 매치MVP 선정
SK슈가글라이더즈, 삼척시청 1점 차로 따돌리고 6연승 질주 ... 9골 4어시스트 기록한 강경민 매치MVP 선정
  • 한국스포츠통신=서재호기자
  • 승인 2024.01.18 2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척시청 김민서 10골, 박새영 18세이브 기록

1위 SK슈가글라이더즈가 디펜딩 챔피언 삼척시청 꺾고 6연승 질주했다.

SK슈가글라이더즈는 18일 부산광역시 기장체육관에서 열린 신한 SOL페이 23-24 핸드볼 H리그 여자부 1라운드에서 삼척시청을 27-26으로 꺾었다.

SK슈가글라이더즈가 6승, 승점 12점으로 달아났고, 삼척시청은 2승 1무 2패, 승점 5점에 그치며 4위를 유지했다.

전반 초반에는 팽팽한 수비 싸움으로 전개되며 서로 골이 많이 나오지 않아 팽팽했다. 삼척시청이 SK슈가글라이더즈 강은혜를 집중적으로 마크하고, 중거리 슛은 박새영 골키퍼가 선방으로 막아냈다.

SK슈가글라이더즈는 삼척시청의 윙을 의식해 좌우로 벌린 수비를 하고, 중앙은 강은혜가 막아서며 쉽게 실점을 허락하지 않았다.

SK슈가글라이더즈가 중앙이 막히자 윙에서 돌파구를 마련하며 근소하게 앞서다 6-4에서 강경민의 중거리 슛이 터지면서 5점을 연달아 넣으며 11-4로 달아났다. 

김지아가 중앙 수비를 뚫고 골을 기록하면서 삼척시청이 연속으로 3득점 하며 11-7까지 따라붙었다. 박새영 골키퍼가 8개의 세이브를 기록했지만, SK슈가글라이더즈가 다양한 공격으로 13-8로 앞서며 전반을 마쳤다.

후반에도 삼척시청이 SK슈가글라이더즈의 수비를 뚫지 못하면서 18-9까지 격차가 벌어졌다. 이후에는 1골씩 치고받는 공방전을 벌이다 삼척시청이 빠른 속공으로 23-17로 따라붙으며 흐름을 조금씩 타더니 25-22, 3점 차까지 추격했다.

삼척시청 윙이 살아나고 박새영 골키퍼가 결정적인 세이브 2개를 기록하면서 2분을 남겨 놓고 27-25까지 따라붙었다. 삼척시청이 30초를 남겨 놓고 7m드로를 성공하면서 1점 차까지 추격했지만, SK슈가글라이더즈가 27-26으로 극적인 승리를 거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