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송배 주니어 골프대회 소식
일송배 주니어 골프대회 소식
  • 한국스포츠통신
  • 승인 2017.09.25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대한골프협회

대한골프협회(KGA)가 주니어골프 발전과 저변확대를 위해 지난 1983년 첫 대회를 개최한 이래 35회째를 맞는 국내 유일 주니어 내셔날타이틀 대회인 “한국주니어골프선수권 대회”가 총 142명의 초중고 주니어 선수들이 출전한 가운데 레이크힐스용인 컨트리클럽에서 종료되었다.

 

[초등부]

임채리(효자초6) 선수는 3일 합계 214타(76,69,69)로 여초부 우승을 차지하였으며, 오원민(부산화정초6) 선수는 3일 합계 217타(70,76,71)로 남초부 우승을 차지하였다.

 

[중등부]

윤이나(청안중1) 선수는 3일 합계 214타(71,71,72)를 기록하며 2위 방신실(비봉중1)와 2타차로 여중부 우승을 차지하였으며, 성준민(영광중3) 선수는 3일 합계 215타(70,71,74)를 기록하며 2위 이원재(양동중3) 선수와 5타차로 여유롭게 남중부 우승을 차지하였다.

 

[고등부]

여고부에서는 전날 공동 5위로 출발한 손연정(서문여고3) 선수가 최종일 68타를 적어내며 3일 합계 209타(71,60,68)로 우승을 차지하였고, 남고부에서는 정찬민(국가대표, 오상고3) 선수가 3일 내내 언더파를 기록하며 3일 합계 206타(69,68,69)로 우승을 차지하였다.

 

반면 2016 리우올림픽 남자팀 최경주 감독의 차남으로 국내 대회에 처음 참가하여 주목받은 최강준 선수는 남중부에서 3일 합계 11오버파 227타(74,76,77)를 기록하며 남중부 8위로 대회를 마감하였다.

 

본 대회는 우리나라 주니어 골퍼들의 경기력 향상과 골프인구 확대 그리고 우수 선수 발굴 및 육성을 위해 개최되고 있으며 2004년 제22회 대회부터 레이크힐스 골프&리조트그룹이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하여 윤진섭 회장의 아호인 “일송”을 대회 타이틀로 명명한지 14회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