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12-02 23:40 (금)
어린이날 기념 국가대표선수촌 등 개방 행사
어린이날 기념 국가대표선수촌 등 개방 행사
  • 한국스포츠통신
  • 승인 2019.05.03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대표 선수 사인회, 무료 스케이트 강습회 등 개최 -
대한체육회 제공
대한체육회 제공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제97회 어린이날을 맞아 미래의 희망인 어린이들에게 진천 국가대표선수촌(5월 4일)과 태릉 국제스케이트장(5월 5일)을 개방하고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한다.


5월 4일(토)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는 「국가대표선수촌 개방 어린이 한마음 대축제」가 10시부터 14시까지 약 4시간 동안 진행된다.

펜싱 구본길, 오상욱, 김준호, 하한솔, 탁구 서효원, 배구 김희진, 이재영, 이다영 선수의 사인회를 비롯하여 국가대표 선수와 함께하는 어울림 한마당,

황금팔 선발대회, 훌라후프, 마술·댄스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5월 5일(일) 어린이날 당일에는 태릉선수촌에서 국제스케이트장을 무료로 개방하고 어린이들이 동계 종목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강습을 실시한다.

개장 시간은 10시부터 18시까지이며, 13세 이하 어린이가 국제스케이트장 입장 시 선착순으로 기념품을 증정하고, 스케이트도 무료로 대여해준다.

또한 태릉 국제스케이트장 소속 강사들의 무료 강습회도 2회(11~12시, 14~15시)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