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선수권 최초 온라인 개최한 제15회 국무총리배 중국 6년 연속 우승...한국 이의현 공동 3위
세계선수권 최초 온라인 개최한 제15회 국무총리배 중국 6년 연속 우승...한국 이의현 공동 3위
  • 한국스포츠통신=배기택기자
  • 승인 2020.09.01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마티엔 팡, 결승에서 일본 미노루 오제키 꺾어…
결승=중국 마티엔 팡, 일본 미노루 오제키

중국의 마티엔 팡(28)이 29일 온라인 바둑사이트 컴투스타이젬에서 열린 제15회 국무총리배 세계바둑선수권대회(Korea Prime Minister Cup, KPMC) 대망의 결승전에서 일본의 미노루 오제키(26)에게 376수까지 가는 치열한 접전 끝에 한집반승을 거두며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제15회 국무총리배는 코로나19로 인하여 대회 사상 최초로 온라인을 통해 경기를 진행했으며, 대륙별 예선(더블 일리미네이션)을 거쳐 본선 32강 토너먼트로 우승국을 가렸다.
우승을 차지한 마티엔 팡은 경기 직후 “바둑이 너무 미세해서 마지막까지 긴장을 늦출 수 없었다. 상대 선수가 초읽기 때문에 실수를 하게 되어 운 좋게 승리한 것 같다”라고 말하며, “코로나19 사태에도 가장 권위 있는 대회인 국무총리배를 개최해 준 대한바둑협회 측에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국무총리배를 비롯하여 세계 모든 기사들이 함께 발전해나가길 기원한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국 이의현 공동 3위

한국 대표로 출전한 연구생 이의현(18, 충암고2) 선수는 지난 26일 열린 4강전에서 일본 미노루 오제키에게 패배하며 공동 3위를 차지했다.
한편 이번 국무총리배는 온라인 대회답게 모든 라운드별로 주요 경기를 선정하여 아프리카TV와 유튜브, 트위치 등을 통해 전 세계 동시 생중계 해설을 진행했다. 특히 아프리카TV 측은 대회 미디어 후원을 맡으며 대회 기간 동안 국무총리배 관련 영상을 플랫폼 최상단에 노출시키는 등 대회 홍보에 주력했다. 
2006년 처음 출범한 국무총리배는 최다 참가 규모를 자랑하는 세계선수권전으로 올해 역시 작년과 동일한 61개국이 참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