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7회 대통령기 전국남녀양궁대회
제37회 대통령기 전국남녀양궁대회
  • 한국스포츠통신=배기택기자
  • 승인 2019.07.17 0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청 양궁
청주시청 남자양궁부 왼쪽부터 신영섭, 임동현, 이재승
청주시청 남자양궁부 왼쪽부터 신영섭, 임동현, 이재승

 

(한국스포츠통신=배기택기자) 청주시청 양궁부(남자부 감독: 홍승진, 여자부 감독: 호진수)가 15일 광주국제양궁장에서 종료된 제37회 대통령기 전국남녀양궁대회에서 금메달 3개, 동3개를 획득하였다.

임동현이 이끄는 리커브 남자일반 단체전에서는 강호 현대제철을 접전 끝에 5:3으로 제치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또한 임동현은 리커브 남자70m 개인전에서 금메달을 추가했고 안세진과 함께 출전한 남녀 혼성전에서는 동메달 따며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2개와 동메달 1개를 획득하며 이름값을 과시했다.

한편 여자부 최보민은 컴파운드 여자일반에서 금메달을, 50m 싱글과 더블에 동메달 2개를 추가하며 2019네덜란드세계선수권대회 부진을 훌훌 털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